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해외 의료
무릎연골 2종 줄기세포로 재생 연구 한창iPS세포와 간엽계줄기세포 활용해 연골 회복 촉진 기대

日 연구팀

[의학신문·일간보사=정우용 기자] 무릎관절의 연골이 손상된 환자에 다양한 세포가 되는 2종의 줄기세포로 재생시키는 연구가 일본에서 한창이다.

오사카대와 교토대 연구팀은 iPS세포와 간엽계줄기세포로 만든 조직을 조합해 이식하는 연구를 추진하고 있으며 상처 등으로 연골이 크게 결손된 환자 치료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발표했다.

계획에 따르면 우선 건강한 사람의 세포로부터 만든 iPS세포를 연골로 변화시키고 이어 이 연골을 간엽계줄기세포로 만든 세포로 싸서 손상된 무릎관절에 이식하면 연골 회복을 촉진할 것으로 기대된다.

간엽계줄기세포는 사람의 몸 속에 원래부터 존재하고 다양한 세포로 변화하는 세포. 또 다른 환자 수술로 제거된 조직으로부터 이 세포를 채취해 증식시킨다. 변형시켜 접착이 쉬운 겔 상태의 입체조직으로 만들어 이식에 사용한다.

동물실험에서는 손상부위 크기의 2배 정도로 정착하고 주변조직과 결합하는 사실도 확인됐다.

정우용 기자  yong1993@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우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