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의학신문
상단여백
HOME 의료기기·IT
“체성분, 결과지는 기본…새 서비스로 승부본다”김승호 셀바스 아큐닉 개발 본부장 “‘BC380’ 클라우드와 인공지능의 접목, 기대만발”

“체성분 분석기는 포화 상태로 접어들고 있기 때문에 성장세 둔화는 피할 수 없다” “제품에 대한 품질력을 떠나서 브랜드 네임벨류에서 인바디를 능가하는 것은 무리” “인공지능(AI)과 사물인터넷(IoT)의 연계는 먼 미래의 일인가?”

고유명사가 된 국내 기업 인바디로 대표되는 체성분 분석기 분야의 후발주자이지만 “우리는 해답을 찾을 것이다. 늘 그랬듯이” 영화 인터스텔라의 명대사처럼, 수많은 ‘의문’들을 연구를 통한 성과라는 ‘확신’으로 바꿔나가며 당당히 도전장을 내민 셀바스헬스케어(대표 유병탁)가 최근 ACCUNIQ(아큐닉) BC380을 출시하며 시장에 또 한 번 반향을 일으키고 있다.

  김승호 아큐닉 개발 본부장

이번 제품 개발에 앞장선 김승호 전무(아큐닉 개발 본부장)는 18일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하드웨어 위주의 지향점을 넘어 다양한 벨류를 전하는 차별화된 서비스로 통합적인 솔루션을 구축하겠다”며 “국내를 넘어 글로벌 시장에서 체성분 분석기의 새로운 지표를 제시하고 가능성도 증명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아큐닉 BC380은 셀바스헬스케어의 축적된 개발 노하우와 최신 IT기술, 시장 트렌드에 따른 소비자 조사 및 미국 임상시험결과를 반영한 차세대 지능형 체성분 분석기다. 미국 임상시험 IHT 센터에서 DEXA(Dual Energy X-ray Absorptiometry) 장비와의 높은 상관도를 통한 측정의 정확성이 한층 강화됐고, 디자인·UI 화면·결과지 등에도 혁신 기술이 적용됐다.

특히 김 전무는 업계 최초 원격지원 AS프로그램을 적용했다는 것에 주목해달라고 밝혔다. 기본적으로 Wifi를 장착했고 전 세계 어디서나 같은 화면을 보며 원격으로 셀바스헬스케어 CS 전담 부서와 연결돼, 기기 점검 및 복구 업그레이드 등을 보다 편리하게 제공하며 효과적으로 활용될 수 있다는 설명이다.

아큐닉 BC380 이미지

또한 그는 내년 국제의료기기병원설비전시회(KIMES 2018)를 목표로 클라우드와 인공지능 기술을 접목시킨 업그레이드 제품도 출시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같은 계열사인 인공지능 전문기업 셀바스 AI와 빅데이터 분야에서 주목받는 인프라웨어 테크놀러지와 시너지가 기대되는 대목이다.

김승호 전무는 “발목전극·초음파신장계·혈압계 등 다양한 기기 연동도 가능하며, 정확도를 더욱 개선하고 체형판단과 올바른 식단과 운동처방 등 다방면에 접목이 이뤄질 것”이라며 “딥러닝과 측정 데이터의 클라우드 기반 활용을 통해 경쟁을 통한 흥미 유발과 앞으로 트렌드인 연령별 질병예측 등을 이룰 수 있도록 발전시킬 것”이라고 강조했다.

하드웨어 ‘엣지’ 단계, 이제는 소프트웨어로 경쟁

한편 체성분의 중요성이 일찌감치 알려진 국내 시장의 확대가 어려운 것은 인정하지만, 기존 미국 법인과 올해 4월 설립된 중국법인을 통해 현지 마케팅 및 영업을 강화하고 있고 중동과 영국·이탈리아·독일·러시아 등 유럽과 호주에서 수출에 박차를 가하는 등 신 시장 개척을 위해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는 각오와 함께 셀바스의 무기는 소프트웨어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셀바스헬스케어 대전사옥 전경

그는 “하드웨어의 개발을 비롯한 결과지로 전할 수 있는 각종 지표들은 이미 최상위 수준에 올랐다고 판단한다”며 “이제는 한계를 넘어 얼마나 새로운 서비스를 제공하느냐와 같은 소프트웨어의 싸움이 될 것이고 이는 4차 산업혁명에서 핵심 요소”라고 전망했다.

인터뷰를 마치며 김 전무는 “기존에 경산 지역에 공장을 정리하고 대전에 신사옥을 마련해 생산과 경영에 있어 효율을 더했다는 점도 호재”라며 “엔지니어와 생산 분야에서 원활한 소통이 이뤄질 수 있도록 조직도 개선됐고 비용도 세이브 됐다. 이는 강한 아이디어로 무장한 새로운 앞선 제품에 개발로 이어질 것으로 확신한다”고 자신감을 나타냈다.

오인규 기자  529@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인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