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의학신문
상단여백
HOME 제약·유통 제약산업
CMG제약, 발기부전치료제 ‘제대로필’ 큰 호응9월 시판 예정---중국 등 20여 개국 제약사 계약 문의

CMG제약(대표 김정호)이 지난 624~26일 중국 상해에서 열린 국제의약품전시회(CPHI, Chemical Pharmaceutical Exhibition)에서 9월 본격적인 국내 시판을 앞두고 있는 발기부전치료제 제대로필을 선보여 주목받았다.

국제의약품전시회는 900여 개의 유명 제약 업체들과 중국, 중동, 유럽 등 세계 각국의 의약인이 모이는 아시아 최대 규모의 의약품전시회로 매년 4만 명 이상의 방문객들이 다녀가는 세계적인 전시회이다.

CMG 제약 제대로필이 중국 상해에서 열린 국제의약품전시회 (CPHI, Chemical Pharmaceutical Exhibition)에서 세계 각국 제약 관계자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이번에 열린 상해 국제의약품 전시회에서 큰 관심을 받은 CMG 제약의 제대로필은 대표적인 발기부전치료제인 씨알리스의 개량신약으로 올 9월 시판을 앞두고 있다. ‘제대로 필과 같은 필름형의 경우 다른 제품과 비교했을 때 물 없이 은밀하게 입안에 녹여 복용할 수 있는 구강용해필름형 제제라 복용이 편리하다.

CMG 제약 김정호 대표는 “9월 출시를 앞둔 제대로필에 국내 제약 관계자뿐만 아니라 해외 제약 관계자들의 관심도 상당히 높은 편이라며 기술료 부담에도 불구하고 이번 상해 국제의약품전시회에서 중국, 러시아, 터키, 대만 등 20여 개 국의 관계자들이 제대로필에 대해서 관심을 보이며 수출 계약을 맺고 싶어했을 정도로 출시 전부터 인기다라고 밝혔다.

또 제대로필이 현재 상태로 빠른 성장을 이룬다면 조만간 수출 100억을 달성하는 일도 머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CMG 제약은 제대로필의 주 성분인 타다라필의 쓰고 불쾌한 맛을 원천 차단한 경구용 속용 필름 특허(특허 제 10-1074271)와 필름의 변형과 파손을 최소화 하는 안정적인 경구용 OTF 제제 특허를 (특허 제 10-1077468) 각각 지난 201110월 획득했다.

이상만 기자  smle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