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의료기기·IT
중외메디칼 초음파방식 비만 측정기 시판국내 임마누엘 전자와 협력…OEM방식 판매



의료기기 전문업체 중외메디칼(대표이사 사장 홍태선)이 초음파 방식의 비만도 측정기 판매에 본격적으로 나섰다. 중외메디칼이 이번에 시판에 들어간 비만도 측정기는 모델명 `Healthma:IMI-1000'으로 삼성전기^전자 협력업체인 임마누엘 전자(Immanuel Electronics)가 개발한 제품.

중외메디칼측은 이를 OEM 방식으로 상품화하여 의료기기 시장에서 자신들의 높은 인지도를 이용해 판매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Healthma:IMI-1000의 특징은 △피검자가 발판에 올라서기만 하면 신장, 체중, 비만도, 체질량지수(BMI), 표준체중 등이 자동측정되는 초음파 방식 채택 △모터구동방식에 비해 소음이 적고 반영구적 사용 가능 △모든 측정결과 컴퓨터 시스템에 의한 음성안내 및 내장된 프린터로 기록지 출력 등이다.

중외메디칼 관계자는 “이미 중국, 러시아 등 해외에는 지난달부터 판매가 시작됐으며, 국내에서도 최근 병원, 스포츠센타, 헬스클럽, 호텔사우나, 학교, 기업체 등에 보급되면서 좋은 반응을 얻고있다”며 “국내 및 해외시장 판로개척에 총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밝혔다. 〈김도환 기자〉




이상훈 기자  south4@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