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의료기기·IT
국내 의료AI 강자들, ECR서 선도 기술 뽐냈다뷰노·코어라인·제이엘케이, 차별화된 솔루션 조명…해외 판매 다각화 등 성과 기대

[의학신문·일간보사=오인규 기자] ECR은 전 세계 영상의학과 전문의 및 의료기기 기업 관계자가 참여하는 유럽 최대 규모의 영상의학 행사다. 지난 3일부터 7일까지 개최된 올해 ECR 2021의 학술세션에서는 50 여개 이상의 최신 방사선 분야 연구들이 소개되고, 60여개의 인공지능(AI) 및 방사선 영상 관련 주제의 교육이 구성됐다.

또한 170여 곳의 의료기기 기업들의 온라인 부스로 구성된 전시 세션에서는 각 기업 담당자와 실시간 채팅이 가능했고, 온라인 회의와 제품 프레젠테이션 등이 제공됐다. 또한 올해부터는 별도의 네트워킹 라운지를 운영해 이번 전시 참여자들과의 교류의 장을 마련했다.

여기에 글로벌 영상의학 분야에서 큰 주목을 받고 있는 국내 의료AI 기업들의 활약상이 눈길을 끌었다.

뷰노, 의료AI 솔루션 해외 시장 진출 가속화

ECR 2021 뷰노 온라인 전시 부스 이미지

먼저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참여한 뷰노는 이번 전시를 통해 CE 인증을 획득한 의료인공지능 솔루션들의 해외 시장 진출을 가속화했다.

전시 항목에는 흉부 CT 영상을 기반으로 폐결절을 탐지하고, 폐결절의 지름, 부피 등 정량적인 정보를 제공하는 ▲뷰노메드 흉부CT AI, 주요 흉부 X-ray 이상 소견을 탐지해 소견명과 병변위치를 정확히 제시해 의료진 판독을 보조하는 ▲뷰노메드 체스트 엑스레이, 뇌 MRI를 100여개 이상의 영역으로 분할하고 위축정도를 정량화한 분석 정보를 제공해 다양한 퇴행성 뇌질환 진단을 보조하는 ▲뷰노메드 딥브레인 등이 포함됐다.

뷰노의 모든 제품들은 클라우드를 기반으로 언제 어디에서나 실시간으로 서비스 체험 및 분석이 가능하며 영상전송시스템(PACS), 전자의무기록(EMR) 등 다양한 병원 정보 시스템뿐 아니라 진단 검사 장비 등에 탑재해 다양한 의료 환경에서 가동될 수 있다.

김현준 뷰노 대표는 “이번 ECR 2021을 비롯해 주요 글로벌 컨퍼런스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해외인증을 획득한 뷰노메드 솔루션을 전 세계 의료 관계자들에게 소개했다”며 “현재 논의 중인 기업뿐 아니라 전 세계 각국의 다양한 헬스케어 기업 및 의료기관들과의 파트너십을 확장해, 보다 효과적으로 해외 판매 채널을 다각화하겠다”고 말했다.

코어라인, 폐암 검진 최적 차별화된 솔루션 선봬

코어라인 온라인 전시 부스 이미지

또한 코어라인소프트는 이번 전시에서 흉부 진단 솔루션 AVIEW B3를 선보였다. 한번의 저선량 CT 촬영으로 폐암과 연관성이 높은 폐기종, 심장질환의 이상 유무를 자동으로 분석해, 의료진이 보다 정확하고 편리하게 평가할 수 있는 기능도 함께 제공하는 흉부 전문 솔루션이다.

기존 ▲국가폐암검진의 공식 솔루션 AIVEW LCS ▲만성폐쇄성폐질환(COPD) 진단을 위한 폐 영상 자동 분석 솔루션 AVIEW COPD ▲심장질환을 진단하는 심장 영상분석 자동화 솔루션 AVIEW CAC에 이르는 흉부 검진의 One-Step 제품이다.

회사 관계자는 “올해 유럽 6개국이 참가하는 다국적 폐암검진 연구와 독일 북부 지역의 폐암검진 프로젝트에 AI 폐암검진 솔루션을 공급하게 됐다”며 “최근 미국과 유럽에서 'LDCT의 효과'를 다룬 연구가 잇달아 발표되며 폐암 검진에 대한 주목이 높아지고 있는데, 차별화된 솔루션을 가상의 공간에서도 최적으로 체험할 수 있도록 준비했다”고 설명했다.

제이엘케이, 폐 분석 솔루션 ‘제이뷰어엑스’ 주목

제이엘케이의 ECR 2021 온라인 전시부스 이미지

한편 제이엘케이는 이번 ‘ECR 2021’에서 37개의 인공지능 의료 솔루션을 탑재한 올인원 플랫폼 ‘에이아이허브’를 필두로 뇌졸중 분석 솔루션 ‘유니스트로’ 전립선암 분석 솔루션 ‘유니프로스’ 뇌 노화 및 치매 분석 솔루션 ‘아트로스캔’ 폐 질환 분석 솔루션 ‘제이뷰어엑스’ 등을 선보였다.

특히 제이뷰어엑스의 경우 엑스레이 이미지를 인공지능으로 분석해 15개 주요 폐질환에 대한 분석이 가능하며, 다양한 엑스레이(X-ray) 영상 진단기기와 연동이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다.

김동민 제이엘케이 대표는 “올해도 ECR 2021에서 제이엘케이의 차별화된 기술력이 응집된 인공지능 의료 솔루션을 소개해 글로벌 시장 공략에 더욱 속도를 낼 수 있을 것”이라며 “세계 최고의 기술을 갖춘 퍼스트 무버로서 글로벌 인공지능 시장에서의 리더십을 공고히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오인규 기자  529@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인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