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유관산업 식품
농심, 백산수 친환경 프로그램 본격 추진페트병 경량화 친환경 경영 참여-무라벨 선언

[의학신문·일간보사=이정윤 기자] 다 마신 백산수,  그대로 투명 페트병 분리수거함에 넣으세요! 

농심이 최근 환경보호에 대한 사회적 관심이 커짐에 따라 상반기 중 라벨 없는 백산수를 출시하고 페트병 경량화를 추진하는 등 친환경 경영에 동참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새롭게 선보이는 무라벨 백산수는 음용 후 라벨을 떼어내는 번거로움을 없앰으로써 분리배출의 편의성과 페트병 재활용률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또한,  라벨 사용량이 줄어들어 자원 절약의 효과도 있다.  농심은 무라벨 백산수로 연간 약 40 톤의 라벨용 필름을 절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무라벨 백산수는 라벨을 사용하지 않는 대신 제품명을 페트병에 음각으로 새겨 넣어 간결한 디자인으로 만들어질 예정이다. 

미네랄함량 등 제품 관련 표기사항은 묶음용 포장에 인쇄한다.  농심은 무라벨 백산수를 2 리터와 0.5 리터 제품에 우선 적용하여 오는 5 월부터 가정배송과 온라인 몰에서 판매를 시작할 계획이다.  

더불어 농심은 페트병 경량화도 추진하고 있다.  농심은 지난 2019 년 12 월,  백산수 0.5 리터 제품의 경량화를 추진해 플라스틱 사용량을 약 13.5%  줄인 바 있다. 

이어 오는 6 월부터는 2L  제품도 경량화를 적용해 플라스틱 사용량을 기존 대비 4%  절감할 예정이다.  농심은 페트병 경량화로 연간 플라스틱 사용량을 기존 대비 440 톤 이상 절약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정윤 기자  jyle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