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의료기기·IT
두잉랩, 강북삼성병원과 당뇨 환자 관리 MOU 체결환자 혈당과 영양 관계 연구, 인공췌장클리닉 내 다이어트 카메라 활용 관리자 서비스 제공

[의학신문·일간보사=오인규 기자] 두잉랩(대표 진송백)은 지난 24일 강북삼성병원(원장 신호철)과 병원 C관 6층에서 당뇨병 환자 관리를 위한 협약식을 체결했다.

(왼쪽부터) 두잉랩 진송백 대표와 강북삼성병원 당뇨전문센터 이원영 센터장이 협약을 맺고 있다.

이날 행사에는 두잉랩 진송백 대표, 강북삼성병원 당뇨전문센터 이원영 센터장과 내분비내과 박철영 교수 등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으로 두잉랩은 식사관리가 중요한 당뇨병 환자들에게 자신이 먹는 구체적인 양과 칼로리를 한눈에 알게 해 혈당 관리를 잘 할 수 있도록 도움을 줄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강북삼성병원 당뇨전문센터의 어플인 S진료노트와 연계해 더욱 혈당 관리를 손쉽게 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구체적으로 협약 내용은 ▲상식 서비스를 활용한 당뇨병 환자의 혈당과 영양과의 관계 연구 ▲인공췌장클리닉 내 다이어트 카메라 활용 관리자 서비스 제공 등 당뇨병 환자의 효율적인 관리를 위해 함께 협력하는 것을 골자로 담고 있다.

강북삼성병원 당뇨전문센터 이원영 센터장은 “두 기관의 협업을 통해 강북삼성병원 당뇨전문센터 환자분들께 편리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도 유용한 건강관리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제공해 국내 최고의 당뇨병 전문 기관으로 발돋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오인규 기자  529@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인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