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해외 제약
미 둘째 코로나19 백신 승인...접종대상 지정모더나 백신 응급허가...75세 이상 및 필수 근로자 다음 접종 

[의학신문·일간보사=김자연 기자] 미국에서 모더나의 코로나19 백신이 화이자에 이어 두번째로 FDA 응급 허가를 받은 가운데 2차 접종 대상도 지정됐다.

 모더나의 mRNA 백신 mRNA-1273은 18세 이상에 대해 승인을 얻은 한편, CDC는 75세 이상 및 필수 근로자를 2차 접종 대상으로 권고했다. 

 단 FDA는 백신의 성분에 중증 알레르기 병력이 있는 사람에게는 접종을 하지 않도록 조언했다.

 FDA에 따르면 화이자 백신과 관련된 5건의 알레르기 반응을 조사 중이며 화이자의 백신은 물론 모더나의 제품에도 든 PEG가 알레르기 반응을 일으킨 것으로 의심하고 있다.  

 CDC도 첫째 접종 후 에피네프린이나 입원 치료를 요할 정도로 중증 알레르기를 겪은 사람에게는 두번째 접종을 금했다. 

 이와 함께 CDC는 기존 1차 접종 대상으로 일선 의료진 및 요양원 거주자 등에 이어 2차적으로 구급 대원, 교사, 식품 및 농업 종사자, 제조업, 우체부, 대중교통, 식료품점 종업원 등을 다음 접종 대상으로 정했다. 

 CDC 자문위원에 따르면 75세 이상은 코로나19 관련 입원 가운데 25%를 차지한다. 

 다음 3차 접종 그룹은 여타 필수 근로자와 65~74세, 의료적 고위험 상태인 16~64세가 포함된다. 

 이와 관련, 유럽은 모더나의 백신 8000만 도스를 추가 구매하기로 결정, 내년 초 승인되면 총 1억6000만도스를 확보하게 됐다.

 한편, 미국 보건부 차관보는 ABC 뉴스를 통해 J&J의 백신이 아직은 데이터가 발표되지 않았지만 빠르면 다음 달 세번째로 허가받을 수도 있다고 밝혔다.

김자연 기자  natur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자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