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해외 제약
로슈 코로나19 경구 치료제 개발 제휴2상 임상 직접작용 항바이러스제 미국 외 유통 맡아

[의학신문·일간보사=김자연 기자] 로슈가 아테아 파마슈티컬스와 경구 코로나19 치료제 AT-527을 개발하기로 선금 3억5000만달러에 제휴를 체결했다.

따라서 아테아는 개발에 성공하면 마일스톤과 로열티를 받고 미국서 AT-527의 유통을 맡으며 로슈 지넨텍의 지원을 요청할 옵션을 보유한다. 로슈는 미국 밖에서 유통을 담당하기로 합의했다.

경구 직접작용 항바이러스제로서 경구 퓨린 뉴클레오티드 전구약인 AT-527은 RNA 중합효소 간섭을 통해 바이러스 증식을 억제한다.

현재 중등도 입원 환자에 대해 2상 임상 중이며 내년에는 병원 외부 환자를 대상으로 3상 임상을 시작할 계획이다. 더불어 노출 후 예방제로도 기대받고 있다.

이에 대해 아테아는 저분자로서 빠르게 대규모로 생산이 가능하며 쉽게 복용할 수 있다고 소개했다.

기존에 이는 C형간염 환자를 대상으로 2상 임상시험 결과 항바이러스 활성 및 안전성을 보인 바 있으며 전임상 시험관 실험에서 SARS-CoV2 바이러스에 효과를 보여 개발이 추진됐다.

김자연 기자  natur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자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