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의료기기·IT
비플러스랩, 부산 KIMES서 AI 문진·EMR 연동 시연표준 문진표 병원 바로 전달 프로세스 간소화, 대면 진료 시간 증가로 환자 만족도 향상 기대

[의학신문·일간보사=오인규 기자] AI 기반 의료솔루션 기업 비플러스랩(공동대표 정훈재·허기준)은 오는 23일 개최되는 2020 부산 의료기기 전시회(KIMES Busan 2020)에 참가해 비대면 AI 문진 결과를 병원에 전송하는 전자의무기록(EMR) 연동 시스템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비플러스랩은 의료정보서비스 ‘어디아파’를 통한 AI 문진 서비스와 EMR 연동 시스템을 선보일 계획이다. AI 문진을 기반으로 표준 문진표가 자동 완성되면 이를 병원의 EMR로 전달, 의료진에게 실시간으로 제공하는 방식이다.

해당 결과는 행사장에 마련된 진료실과 수술실 등에 연동돼 실시간 확인 가능하다. 앱이 없어도 비대면 AI 문진을 체험할 수 있도록 현장 키오스크와 태블릿에 휴대폰 번호를 입력하면 카카오톡 알림톡으로 ‘어디아파’ 모바일 서비스 링크를 발송할 예정이다.

아울러 딥러닝 안면인식 출입통제 시스템 ‘비페이스’도 체험 가능하다. 비페이스는 자체축적 70만건 안면데이터 딥러닝 기반 안면인식 솔루션으로 실제 부민병원에서 사용 중이다. 관람객이 현장에서 안면등록 하면 언택트 출입/통제 경험을 선사한다. 또한 방문객의 안전을 위해 부스 방문 시 마스크와 손소독제 각 1,000개를 선착순 제공한다.

허기준 대표는 “올해 말 부민병원에 적용 예정인 ‘어디아파 EMR 연동시스템’을 앞서 선보이고 미래 경쟁력을 알리기 위해 참가했다”며 “AI 문진으로 생성된 표준 문진표가 병원에 바로 전달되면 프로세스가 간소화되고, 대면 진료 시간 증가로 환자 만족도가 높아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어디아파 2.0’은 AI를 기반으로 체계적이고 다양한 의료 정보를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문진 과정은 주증상 중심의 질문지 형식으로 의료진의 임상 경험에 맞춰 질문 수를 최적화했다. 진료 현장에서의 실제 질문을 반영해 통증 부위나 정도를 구체화해 정확도를 높였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제공하는 공공데이터와 연계해 주변 병의원정보를 제공하는 기능도 갖췄다. 구글 플레이스토어와 애플 앱스토어에서 ‘어디아파’를 검색하면 무료로 다운로드해 사용할 수 있다.

오인규 기자  529@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인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