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제약·유통 제약산업
크리스탈지노믹스, 항암제 ‘아이발티노스타트’ 러시아 특허신규 염 도입 원료 자체의 안정성 및 생산성 향상 ‘글로벌 지적재산권 강화’

[의학신문·일간보사=김영주 기자]크리스탈지노믹스는 췌장암, 간암, 골수형성이상증후군(MDS) 적응증으로 개발중인 신약 후보물질 ‘CG-745 (아이발티노스타트)’의 러시아 특허를 획득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특허는 항암제 ‘아이발티노스타트’에 대해 독점적인 권리를 유지하면서 추가적으로 신규 염을 도입하여 원료 자체의 안정성 및 생산성을 크게 향상시켰다는데 의의를 들 수 있다.

이 특허는 2038년 4월 18일까지 유효하며, 향후 타 회사들이 같은 염으로 제조하는 것을 원천적으로 막는다.

이를 통해 원료 제조를 용이하게 해 용해도 향상, 원료 자체의 물리화학적 안정성 향상, 분말화가 가능하여 상업화 시 수익성을 크게 개선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안정성이 향상된 ‘아이발티노스타트’ 원료를 이용해 기존의 주사제 이외에 환자의 복용 순응도를 향상시킬 수 있는 경구제형을 포함하여 다양한 제형으로 개발이 가능하도록 했다.

특허명은 ‘알킬카바모일 나프탈렌일옥시 옥테노일 하이드록시아마이드 또는 그 유도체의 약학적 으로 허용 가능한 염 및 그 제조방법’이다.

염특허 등록은 효과에 대한 기재를 명확하게 해야 하며, 이를 입증하는 실험 데이터가 가장 중요하다. 아이발티노스타트는 이러한 조건을 모두 충족한 것이다.

​크리스탈지노믹스 관계자는 “항암제 아이발티노스타트 상업화를 염두해둔 지속적인 연구개발과 글로벌 지적재산권 강화에 적극적으로 나서겠다”고 말했다.

김영주 기자  yjkim@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