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제약·유통 제약산업
일동제약, 휴먼아시아에 누적기부액 1억원 돌파인권증진활동 등 사회공헌·나눔실천 이어나갈 것

[의학신문·일간보사=김영주 기자]일동제약(대표 윤웅섭)이 사회 공헌 차원에서 사단법인 휴먼아시아에 기부한 누적금이 1억 원을 돌파했다고 12일 밝혔다.

일동제약 본사 사옥

휴먼아시아는 아시아 지역의 인권 보호 및 증진, 사회 문화적 다양성 존중, 구성원 간의 평화로운 공존 등을 모색하기 위해 2006년 설립된 국제 인권 단체이다.

현재, 아시아의 인권 상황 개선을 위한 인도적 지원 및 캠페인, 교육 훈련, 출판 및 보고서 간행 등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일동제약은 국제 인권 문제에 관심을 갖고 지난 2013년부터 휴먼아시아를 통해 기부 활동을 이어오고 있으며, 아시아 인권 포럼 후원, 아동 교육 지원 사업 등에도 함께 참여하고 있다.

특히, 회사는 물론, 임직원이 함께 참여하는 ‘매칭 그랜트’ 프로그램을 활용해 의미를 더하고 있으며, 향후 자사의 의약품 등 물품 기부를 통해 후원을 확대할 계획이다.

일동제약 측은 국내외 인권 문제에 지속적인 관심을 기울이는 한편, 회사 경영에도 인권과 관련한 가치를 반영한다는 방침이다.

일동제약 관계자는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급여의 일부를 적립해 기부 및 봉사활동에 활용하고 있다”며 “가치 있는 일에 활용하는 방안을 꾸준히 모색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영주 기자  yjkim@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