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단신 병의원
상계백병원, 코로나19 모바일 방명록 시스템 도입

[의학신문·일간보사=오인규 기자] 인제대학교 상계백병원(원장 조용균)은 코로나19의 원내 확산을 막고 방문객의 편의를 높이기 위해 모바일 문진 시스템을 적용, 7월 1일자로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

외래 예약 환자는 진료 당일 카카오톡 알림톡으로 모바일 방명록을 받을 수 있으며, 보호자 및 방문객은 QR코드를 통해 사전에 작성할 수 있다. 상계백병원 모바일 홈페이지를 통해서도 작성이 가능하다. 스마트폰이나 카카오톡을 사용하지 않거나 모바일 문진 작성이 어려운 내원객을 위해 기존의 운영 방식도 병행한다.

방명록 결과 화면을 출입 안내 직원에게 제시하면 확인 스티커를 부착한 후 병원 출입이 가능하며, 이는 당일 작성 건에 대해서만 유효하므로 입원환자의 보호자는 매일 방명록을 작성한 후 스티커를 부착해야 한다.

조용균 원장은 “병원을 방문하는 내원객에게 편리한 환경을 제공하고자 모바일 방명록을 도입하게 되었다”며 “혼잡한 대기시간을 단축시키고 코로나19의 원내 감염 확산도 막을 수 있어 만족도를 높이는 효과가 있을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오인규 기자  529@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인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