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단신 제약·유통
이뮨온시아, 면역항암제 후보물질 FDA 임상1상 승인삼성바이오로직스, 세포주 개발부터 임상시험계획 제출까지 위탁개발 전 과정 걸쳐 서비스

[의학신문·일간보사=김민지 기자] 삼성바이오로직스(대표 김태한)와 위탁개발(CDO) 계약을 체결한 이뮨온시아(ImmuneOncia Therapeutics)社(대표 송윤정)가 美 식품의약국(FDA)으로부터 면역항암제 후보물질'IMC-002'에 대한 임상1상 시험계획승인을 통보 받았다고 23일 밝혔다.

이뮨온시아의 'IMC-002'는 대식세포에 대한 면역관문억제제로 암세포의 면역반응 회피 신호를 억제해 대식세포가 몸 안의 암세포를 공격할 수 있도록 돕는 약물이다.

이뮨온시아는 지난달 10일(미국 현지시간) FDA에 IMC-002의 임상1상 개시 승인을 위한 임상시험계획(IND)을 제출했으며, FDA가 이달 10일(미국 현지시간) 본 계획을 승인함에 따라 회사는 IMC-002에 대한 임상1상을 진행하게 됐다.

이뮨온시아 송윤정 대표는 "삼성바이오로직스로부터 세포주 개발에서부터 공정개발, 비임상·임상시료 생산, IND 제출 지원 등 CDO 전 과정에 걸쳐 만족스러운 서비스를 제공받았다"며 "심사기간 동안에도 양사가 함께 잘 대응해 'IMC-002'에 대한 임상1상을 최단 기간 내에 돌입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삼성바이오로직스 김태한 사장은 "우리 회사 CDO 비즈니스의 첫 번째 고객사인 이뮨온시아社의 글로벌 항암제 시장 진출을 위한 IND 승인을 진심으로 축하드린다"며 "앞으로도 우수한 후보물질을 보유한 국내외 모든 바이오벤처들에게 높은 품질·빠른 스피드·가격경쟁력을 갖춘 세계 최고의 CDO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민지 기자  mjkim@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민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