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유관산업 식품
코로나 사투 베트남 의료진에 K-푸드 전달식품산업협회, 코로나 최전선 박마이병원에 생수-라면-레토르트식품 등 기부

[의학신문·일간보사=이정윤 기자] 베트남에서 '농식품 판매플랫폼 구축사업'을 진행 중인 한국식품산업협회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베트남 하노이 박마이 병원(BACH MAI)을 방문해 한국식품을 기부했다.

한국 농식품 판매플랫폼 구축사업(I like K-food in Vietnam)은 국내 가공식품의 신(新)남방시장 진출 및 수출 확대를 견인하기 위해 현지 대형유통업체 신규입점 및 상설판촉을 지원하는 사업으로서 농림축산식품부의 지원을 받아 한국식품산업협회가 진행하고 있다.

식품산업협회가 코로나와 사투를 벌이고 있는 베트남 한 병원에 한국식품을 기부했다.

이번 기부행사에는 이번 사업에 참여중인 대상㈜, ㈜아워홈, 풀무원식품㈜, ㈜궁전방, 신선어람, ㈜카페베네, 홍무역이 동참해 생수, 음료, 라면, 레토르트식품 등의 K-푸드를 의료진에 전달했다.

이번 기부처인 박마이 병원(BACH MAI)은 베트남 최대 종합병원이나 의료진을 포함한 집단감염으로 인해 베트남 내 최다 확진자가 발생했으며, 베트남 정부가 선포한‘코로나-19 전쟁’의 최전선을 형성하고 있는 상황이다.

베트남은 이달 15일까지 직장, 학교 및 공공장소에서 2명 이상 집중을 금지하는 등 강도 높은 코로나-19 확산 대응책을 운영 중에 있다.

한국식품산업협회는 한국식품의 베트남 시장 진출 판로를 개척하는 동시에 ’18년부터 현지 사회복지시설(고아원, 양로원)에 꾸준한 기부활동을 실시해 우리나라 국가이미지 상승에 기여하고 있다.

이정윤 기자  jyle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