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단신 제약·유통
생리통에 특화된 ’게보린 소프트 연질캡슐‘ 출시게보린 41년만에 첫 브랜드 확장, 성분 함량 최적화 및 소형 사이즈 등 차별화

[의학신문·일간보사=김영주 기자]삼진제약(대표 장홍순, 최용주)은 ‘게보린 정’ 출시 41년만에 첫 브랜드 확장으로 신제품 생리통 특화 해열진통소염제 ‘게보린 소프트 연질캡슐’(사진)을 출시한다고 26일 밝혔다.

 

‘게보린 소프트’는 ‘이부프로펜’과 ‘파마브롬’의 복합 작용으로 하복부 통증, 요통, 근육통을 비롯해 골반과 가슴의 둔중감을 완화시키는데 효과적인 제품이다.

‘게보린 소프트’에 함유된 이부프로펜 성분 함량은 250mg으로 일반적으로 판매되고있는 200mg의 제품 대비 함량이 높으며, ‘파마브롬’은 이뇨작용을 도와 월경 부종과 생리통을 동시에 잡아주어 증상 완화에 도움을 준다. 또한 ‘게보린 소프트’의 액상형 연질캡슐은 체내 흡수율이 높아 빠른 치료 효과를 나타내며, 만11세부터 복용이 가능하다.

‘게보린 소프트’ 연질캡슐은 가로 13.6mm, 두께 7.7mm의 사이즈로 시중에 판매되는 액상형 연질캡슐제 중 가장 작은 낱알 크기로 제조돼 소비자의 복용 편의성을 극대화했다. 포장단위는 12캡슐로 차별화해 월경이 시작되기 전날부터 일반적으로 생리통이 지속되는 총 4일동안 복용할 수 있도록 소비자의 니즈를 반영했으며, 생리 기간과 생리통 증상 시기를 충분히 고려해 출시됐다.

삼진제약 관계자는 “한국인의 두통약’으로 명성을 이어온 게보린 브랜드의 첫 확장 제품인 ‘게보린 소프트’는 그 명성만큼 심혈을 기울여 출시됐다”며, “10대, 20대는 물론 여성 소비자의 니즈를 고려한 만큼 포장 디자인도 제품의 제형과 적응증을 잘 보여줄 수 있도록 했다”고 전했다.

김영주 기자  yjkim@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