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정책·행정
신종 코로나 국내 첫 완치 환자 나와2번째 확진자, 국립중앙의료원서 퇴원…2번째 환자 관련 자가격리, 8일까지 관찰
국립중앙의료원 홈페이지 중 일부

[의학신문·일간보사=안치영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와 관련, 국내에서 첫 완치 환자가 나왔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5일, 2번째 환자가 확진 환자 중 처음으로 퇴원한다고 발표했다.

 2번째 확진자(55세 남자, 한국인)는 1월 22일 저녁 김포공항을 통해 귀국(우한 출발 상하이 경유)하던 중 검역 과정에서 발열과 인후통이 확인돼 능동감시를 실시했으며, 1월 24일 확진됐다.

 이에 따라, 1월 24일부터 국립중앙의료원에 입원 중이었으며, 인후통, 기침 등 증상 및 흉부 X선 소견이 호전되고 2회 이상 시행한 검사 결과도 음성으로 확인돼 금일 퇴원이 최종 결정됐다.

 2번째 환자와 관련된 접촉자 자가격리 등은 2월 7일 24시까지 순차적으로 해제되며, 2월 8일 통보를 끝으로 완료된다.

안치영 기자  synsizer@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치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