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의료기기·IT
하이로닉, 세계 최대 미용성형학회 ‘IMCAS’ 참가플라즈마와 초음파 피부관리 ‘플라소닉’ 300ps 펄스 듀레이션 구현 ‘피코하이’ 등 집중조명

[의학신문·일간보사=오인규 기자] 메디컬 에스테틱 전문 기업 하이로닉은 오는 30일부터 2월 1일까지 프랑스 파리에서 열리는 국제미용성형학회 ‘2020 IMCAS(International Master Course in Aging Science) World Congress(이하 IMCAS 2020)’에 참가한다고 밝혔다.

하이로닉 '피코하이' 제품 이미지

올해 22회를 맞은 ‘IMCAS 2020’은 매년 피부과 및 성형외과 전문의를 비롯한 글로벌 뷰티 관련 업계 전문가들이 한 자리에 모여 강연과 교류를 증진하는 유럽 최대 규모의 피부 성형 학회다. 2019년에는 300여 개의 관련 기업이 전시에 참여, 800여 명의 연자를 포함해 12,000여 명의 참관객이 방문할 정도로 규모가 상당히 성장했다.

하이로닉은 이번 ‘IMCAS 2020’에 참가해 해외 전문의들에게 우수한 품질의 미용 의료기기 장비 라인업을 선보이고, 글로벌 피부 미용 시장 점유율 확보에 나선다.

하이로닉의 대표 브랜드인 집속초음파 장비 ‘더블로 골드’를 필두로 플라즈마와 초음파를 이용한 피부 관리 장비 ‘플라소닉’ 해외에서 이미 가시적인 반응을 보이고 있는 리얼 300ps 펄스 듀레이션을 구현하는 피코 레이저 장비 ‘피코하이’와 고주파를 이용한 마이크로 RF니들 장비 ‘젠틀로’까지 주요 제품을 적극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이중 눈 여겨 볼 제품은 ‘피코하이’다. 피코하이는 피코세컨드(Picosecond)를 기반으로 한 레이저 미용 의료기기로, 기존 피코 레이저의 한계를 돌파한 안정적인 300ps 펄스 듀레이션을 출력하는 우수한 성능으로 국내외로 주목 받고 있는 제품이다.

4단계 depth 조절이 가능한 VMLA, 치료 부위의 크기를 고려한 시술이 가능한 ZMLA 및 532nm, 1064nm DOE 등 다양한 구성의 핸드피스를 한 장비에서 사용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며, 세밀한 시술을 통해 문신 제거, 색소 병변 치료는 물론 리쥬비네이션에도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특히 세계적으로도 집중 조명하고 있는 리얼 300ps 피코 레이저를 내세움으로써 이번 학회에서 피코하이에 대한 해외 바이어들의 반응이 뜨거울 것으로 예상된다. 피코 레이저가 실제 300ps 펄스 듀레이션을 균일하게 구현할 경우 치료 효과가 더욱 상승할 뿐 아니라 주변 조직의 손상과 부작용을 최소화하면서 시술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회사 관계자는 “학회 기간 동안 유럽은 물론 중동, 아시아의 대리점들과 활발한 미팅을 통해 신규 바이어를 발굴하고, 해외 시장에서의 안정적인 매출 창출을 위해 노력하겠다”며 “특히 이번 기회를 발판 삼아 피코하이의 유럽시장 확대에 주력해 나갈 계획으로, 피코하이가 레이저 장비 시장의 새로운 강자로 부상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오인규 기자  529@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인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