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단신 다국적제약/의료기기
셀리턴, ‘사회공헌대상’ 여성가족부 장관상 수상화상환자 후원 등 국내 사회공헌문화 확산 및 건강 행복한 사회 실현 기여도 높은 평가

[의학신문·일간보사=오인규 기자] 글로벌 뷰티&헬스 전문기업 셀리턴(대표 김일수)은 지난달 29일 여의도 국회 본관에서 열린 ‘2019 대한민국사회공헌대상’에서 사회봉사 부문 여성가족부 장관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셀리턴 황현택 사장(오른쪽)이 상을 수상하고 있는 모습

올해 14회째를 맞는 ‘대한민국 사회공헌대상’은 사회 각 분야에서 사회발전에 공헌한 유공자를 발굴∙포상하고, 공헌정신을 사회에 널리 알림으로써 사회공헌문화 확산과 함께 건강하고 행복한 사회를 실현하고자 제정됐다.

셀리턴은 화상환자를 지원하는 베스티안재단과 심장병 어린이와 불우이웃을 돕는 ‘수와진 사랑더하기 재단’을 후원하고 있고, 문화예술 사회공헌활동 ‘셀리턴 뷰티풀 콘서트’, 고객 참여형 기부 프로그램인 ‘착한마음 착한소비 캠페인’, 유방암 환우지원을 위한 ‘핑크리본 캠페인’을 운영하는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이에 따라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아름다운 사회를 만드는데 앞장선 공로를 높이 인정받아 수상의 영예를 안게 됐다.

지난해 1월부터는 화상환자의 사회복귀를 위한 재활과 예방사업을 진행하는 베스티안재단과 협약을 맺고 정기적인 후원 활동을 펼치고 있을 뿐 아니라, ‘스포츠영재 육성 지원’, 미래 인재 육성을 위한 ‘산학협력 및 장학금 기탁’ 등 사회적으로 도움이 필요한 각계각층으로 사회공헌의 영역을 확장해 나가고 있다.

지난 5월에 진행된 ‘셀리턴 뷰티풀 콘서트’는 지역 내 사회복지사, 자원봉사자, 소방대원, 취약계층 포함 약 1500명을 초대해 90여 분 간의 환상적인 무대를 선보이며 지역 사회에 큰 감동과 활력을 선사했다는 호평을 받았다.

특히 셀리턴은 지난 3월 사회공헌 전담 태스크포스팀을 구성해, 매주 사회공헌 프로그램의 개발 및 운영에 대한 회의를 진행하는 등 단순한 기부를 넘어 고객의 사랑을 사회적으로 환원하는 지속적인 사회공헌 시스템을 구축하기 위해 적극적인 노력을 기울였다.

회사 관계자는 “제품의 개발 및 판매뿐만 아니라 사회에 적극적으로 참여하는 기업 시민의 개념으로 나눔의 참된 의미를 꾸준히 실천하고 있다”며 “셀리턴이 고객들의 많은 성원 속에 성장한 만큼, 앞으로도 기업과 임직원 모두가 지역 사회와 공생하며 성장할 수 있는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적극 전개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셀리턴은 2008년 창업 이래 근적외선·LED만을 연구하며 탄탄한 기술력과 완성도를 지닌 홈케어 기기를 선보이는 국내 뷰티 디바이스 브랜드다. 특히 R&D부터 기획·제조·AS까지 자체적으로 진행하는 원천 기술력을 토대로, 피부관리 기기 ‘LED 마스크’, 넥케어 기기 ‘넥클레이’, 두피·모발 관리기기 ‘헤어 알파레이’ 등 다양한 라인업의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오인규 기자  529@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인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