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단신 다국적제약/의료기기
뷰웍스, 카메라 센서 특허침해금지 소송 제기하이브리드 TDI 스캔 이미지 센서, 캐나다 텔레다인 달사 공급 ‘앤비젼’ 침해 주장

[의학신문·일간보사=오인규 기자] 의료 및 특수 영상 솔루션 전문 기업 뷰웍스(대표 김후식)는 서울중앙지방법원에 앤비젼을 상대로 산업용 카메라 특허침해금지 및 손해배상 청구 소송을 제기했다고 26일 밝혔다.

뷰웍스에 따르면 한국을 비롯한 주요 국가에 특허 등록을 한 ‘하이브리드 TDI(Time Delayed Integration) 라인 스캔 이미지 센서’ 기술을 앤비젼이 침해했다는 것이다.

앤비젼이 수입해 국내에 공급 중인 캐나다 텔레다인 달사(Teledyne Dalsa) 사의 일부 산업용 카메라 제품에서 뷰웍스가 등록한 특허 기술을 사용 중인 것으로 확인되어 해당 특허침해 금지 청구 소송을 제기했다고 설명했다.

하이브리드 TDI 라인 스캔 이미지 센서는 빛을 전기로 바꾸어 저장하는 상보성 금속산화막 반도체(CMOS) 공정을 기반으로, 전하결합소자(CCD) 화소의 구조를 구현한 세계 최초의 상용제품으로 뷰웍스가 산업통상자원부의 지원을 받아 자체 개발한 기술이다.

TDI 라인 스캔 카메라의 주요 사용처는 평판형 디스플레이 생산 공정으로 이전에는 소수 해외 기업이 독점했던 분야이나 보다 우수한 하이브리드 TDI 라인 카메라를 뷰웍스가 출시한 이후에 수입 의존도를 크게 낮출 수 있게 됐다.

회사 관계자는 “이번 특허침해금지 청구소송을 통해 지난 수년간 제품 개발에 투입한 노력과 연구개발비를 보상받고, 기술의 무단 복제로 인한 시장에서의 공정한 경쟁을 저해하는 행위를 근절하는 계기가 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오인규 기자  529@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인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