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해외 제약
美 간성 포르피린증 치료제 승인앨나일람의 RNAi 치료제 기브라리 FDA 허가

[의학신문·일간보사=김자연 기자] 미국에서 앨나일람의 급성 간성 포르피린증(AHP) 치료제 기브라리(Givlaari, givosiran)가 FDA 승인을 받았다.

 이는 RNAi 치료제로 임상시험 결과 환자의 연간 포르피린증 발작 비율을 줄여줬으나 중증 부작용 비율이 21%로 안전성이 우려됐다.

 가격은 정가 기준 바이알 당 3만9000달러로 연간 비용은 57만5000달러에 이르고 할인을 받으면 44만2000달러 정도라고 앨나일람은 밝혔다. 

 

김자연 기자  natur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자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