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단신 병의원
서울여성병원, 인천 권역 난임・우울증 상담센터와 협약

[의학신문·일간보사=이상만 기자] 아인의료재단 서울여성병원과 인천 권역 난임·우울증 상담 센터는 임신 후 호르몬 변화나 신체적 변화, 육아 스트레스 등 산전·산후 우울증을 겪고 있는 산모들이나 난임으로 진단받아 정신적·정서적 스트레스를 받고 있는 환자들을 위해 정신건강 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은 서울여성병원 아이알센터(난임과) 안영선 부원장을 비롯 인천 권역 난임·우울증 상담 센터 전승주 센터장 등 병원 및 상담 센터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협약을 통해 병원은 난임·산전·산후 우울 대상자를 선별하며, 상담 센터는 보건 예방교육부터 전문 상담 및 교육지원을 담당하게 된다.

서울여성병원 아이알센터 안영선 부원장은 “병원에서는 이전부터 난임뿐만 아니라 산전·산후 우울증을 겪고 계신 많은 분들의 정신적 지지가 필요함을 느끼고 있었다”라며 “이번 기회를 통해 많은 분들에게 출산과 육아가 스트레스가 아닌 기쁨의 시간이 될 수 있도록 병원과 센터가 함께 돕겠다”라고 답했다.

이상만 기자  smle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