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유관산업 환경
환경 공공정보 활용 아이디어 경연 열린다환경부, 참신한 아이디어 새일자리 창출 기여-총상금 3250만원

[일간보사=이정윤 기자] 환경부(장관 조명래)는 환경 공공정보(데이터)를 활용한 새로운 일자리 창출을 위해 5일부터 7월 24일까지 ‘2019 환경정보 정보통신기술(ICT) 아이디어/활용 공모전(에코톤)’을 개최한다.

에코톤(ecothon)은 환경, 해커, 마라톤의 합성어로, 아이디어의 기획부터 완성까지 48시간 안에 결과물을 만들어 내는 환경정보 활용 아이디어 경연 대회를 말한다.

환경과 정보통신기술을 접목한 이번 공모전은 2014년을 시작으로 올해로 6회째를 맞이했는데 그간 공모전을 통해 ‘친환경(에코)놀이터’, ‘미세먼지 신호등’, ‘기계학습(딥러닝)을 이용한 미세먼지 간이 측정’, ‘재활용본부(리사이클센터) 입찰 제공(서비스)’, ‘사물인터넷(IOT) 기반 엔진오일 막(필터)’ 등 다양한 생각(아이디어)이 발굴되고, 창업으로 이어지고 있다.

이번 공모전은 지난해처럼 ‘아이디어 기획(거대정보 분석 포함)’과 ‘제품‧서비스 개발’ 2개 부문으로 진행한다.

특히, 국민적 관심이 높은 미세먼지 저감, 폐기물 재활용을 지정 주제로 선정하고, 국민과 함께 정보(데이터) 기반의 아이디어 및 해결 방안을 찾는다.

아이디어 기획 부문은 대한민국 국민이면 누구나 참가할 수 있으며, 제품·서비스 개발 부문은 예비창업자 또는 업력 7년 미만의 창업자가 참여할 수 있다. 2개 부문 모두 개인 또는 팀(4인 이내)으로 응모할 수 있다.

공모 관련 자세한 사항은 환경부 누리집(www.me.go.kr)과 공모전 누리집(www.ecothon.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공모전 수상작은 1차 서류심사 후 8월 7일부터 3일간 인천 서구 환경산업연구단지에서 열리는 ‘집중 길잡이의 날(멘토링 데이) 및 최종 경연’을 거쳐 8월 9일 오후에 최종 심사 후 대상이 결정될 예정이다.

총 상금은 3,250만 원(대상 1,000만 원)으로, 입상자(9개 팀)에게는 환경부 장관상 등 상장과 상금이 주어진다.

이정윤 기자  jyle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