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유관산업 식품
봄을 즐기는 새로운 미식 트렌드 주목벚꽃부터 봄나물까지… 지금 아니면 맛볼 수 없는 봄 시즌 한정 메뉴 눈길

[의학신문·일간보사=이정윤 기자] 반가운 봄을 맞이해 '봄의 맛'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봄철 각종 축제나 야외 행사 등으로 봄 기운을 느끼기에 앞서 식음료 업계에서 선보이는 봄 시즌 한정판 제품으로 봄을 만끽하는 새로운 ‘봄 미식 트렌드’가 뜨고 있는 것이다.

식음료 업계는 이러한 봄 시즌 한정 메뉴를 통해 과거 봄의 제철 음식을 맛보러 미식 여행을 떠났던 사람들이 이제는 집에서 혹은 가까운 매장에서 봄을 느낄 수 있도록 했다.

맛은 물론, 봄을 닮은 화사한 비주얼로 시선까지 사로잡고 지금 아니면 맛볼 수 없어 더욱 특별한 각종 봄 시즌 한정 메뉴를 소개한다.  

코리안 디저트 카페 설빙의 봄 시즌 한정 메뉴인 ‘벚꽃피치설빙’은 작년 처음 출시했을 때, 당일 매출이 56%가 증가하는 등 소비자들의 높은 호응을 얻은 제품이다.

‘벚꽃피치설빙’은 빙수 위에 달콤한 솜사탕을 얹어 벚꽃을 연상케 하는 ‘여심저격’ 비주얼이 특징이며, 솜사탕 속에 숨겨진 요거트 아이스크림, 치즈케이크, 백도 복숭아 등의 조합으로 마지막 한입까지 달콤하게 즐길 수 있다.

CJ푸드빌의 뚜레쥬르에서 시즌 한정 메뉴 딸기 음료 2종을 선보였다.

신제품 ‘스트로베리 라떼’와 ‘베리 스트로베리’는 둘 다 봄 제철 딸기를 듬뿍 넣은 제품으로, 상큼하고 달콤한 맛이 특징이다.

특히 뚜레쥬르는 딸기를 더한 시즌 제품 ‘딸기생크림 크라상’과 ‘딸기생크림 샌드빵’등을 출시하기도 했다.

‘크리스탈 제이드’는 건강한 봄철 식재료를 활용한 시즌 한정 메뉴 ‘춘풍만찬’을 선보였다.

춘풍만찬은 깔라만시 크림 새우, 봄동 조개탕면, 게살스프 볶음밥과 일부 매장에서만 단독으로 만나볼 수 있는 싱가포르 크랩 2종으로 구성되어 있다.

특히, ‘봄동 조개탕면’은 대표적인 봄철 식자재인 봄동과 조개를 넣어 깊고 담백한 맛이 특징인 탕면이며, 부드러운 게살스프에 고소한 볶음밥을 함께 곁들인 게살스프 볶음밥과 함께 즐기기 좋은 메뉴다.

캐주얼 다이닝 ‘본죽&비빔밥 카페’가 출시한 봄 메뉴 2종도 봄 시즌에만 맛 볼 수 있는 시즌 한정 메뉴다.

봄 신메뉴는 ‘새꼬막 달래 비빔밥’과 ‘달래 차돌 강된장 비빔밥’으로 구성되어있다.

‘새꼬막 달래 비빔밥’은 통통하고 쫄깃하며 영양이 풍부한 남해안 새꼬막을 듬뿍 넣고, 특유의 향이 입맛을 돋우며 대표적인 봄나물로 손꼽히는 서산 달래를 넣어 감칠맛과 식감까지 살린 것이 특징이다. 재래김을 함께 제공해 비빔밥을 김에 싸먹는 방식으로도 즐길 수 있다.

달래 차돌 강된장 비빔밥은 알싸한 향의 달래와 구수한 강된장이 어우러진 메뉴로, 노릇하게 구운 차돌박이를 담아 영양이 풍부하고, 1000원을 추가하면 돌솥 비빔밥으로 주문 가능하다.

이정윤 기자  jyle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