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정책·행정 기타기관
전북대, 약대 유치 위해 한국원자력연구원과 협약약대 설립 위한 교육, 연구 프로그램 구성, 로드맵 구축

[의학신문·일간보사=차원준 기자] 약학대학 유치를 적극 추진하고 있는 전북대학교(총장 김동원)가 약대 설립 후 교육과 연구 분야 협력을 위해 한국원자력연구원 첨단방사선연구소(소장 정병엽)와 손을 맞잡았다.

전북대, 한국원자력연구원 첨단방사선연구소와 협약

양 기관은 3월 13일 오전 11시 전북대 본부 회의실에서 김동원 총장과 채한정 전북대 약학대학유치추진단장, 정병엽 첨단방사선연구소장 등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협약식을 가졌다.

이날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전북대 약학대학 설립을 위해 관련 분야 교과목을 개발하고, 연구와 실무·실습 프로그램을 구성하기로 했다.

또한 한국원자력연구원 첨단방사선연구소는 전북대 약학대학 설립을 위한 로드맵 구축을 지원하고, 지역 여론 조성에도 노력하기로 했다.

특히 전북대가 약학대학을 유치할 경우 학생 실무와 실습 교육을 위한 공간과 행정을 지원하고, 교육 및 연구 관련 시설 공동 사용과 인적 교류에도 뜻을 같이 했다.

김동원 총장은 “오랜 숙원인 약학대학 유치를 위해 노력하고 있는 우리대학에 한국원자력연구원 첨단방사선연구소의 지원이 큰 힘이 될 것”이라며 “그간 많은 노력을 기울여왔고, 관련 분야 많은 연구소 및 기관 등과 공고한 협력체제를 구축하고 있기 때문에 좋은 결과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차원준 기자  chamedi7@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원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