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유관산업 환경
우리나라 생물종 5만종 넘어섰다국립생물자원관, 22년만에 두배-추정 생물종 10만종의 절반 확인

[일간보사=이정윤 기자] 환경부 국립생물자원관은 ‘국가 생물자원 종합 목록(인벤토리) 구축’ 사업을 통해 우리나라 자생생물 종 수가 지난해 12월 말 기준으로 5만 827종임을 확인했다.

우리나라 자생생물 목록은 1996년 환경부에서 ‘국내 생물종 문헌 조사 연구’를 통해 처음으로 2만 8,462종을 집계한 이래, 22년 만에 2배 가까이 증가하여 5만 종을 넘어섰다.

한반도 생물종 수는 약 10만 종으로 추정되고 있는 절반가량이 확인 셈이다.

신종인 봉화현호색, 선갯장대 등을 비롯해 미기록종 혹다섯돌기갯가재, 부푼도롱이갯민숭이, 나무곰팡이혹파리 등 곤충 및 무척추동물 1,122종, 미생물 633종, 식물 34종, 척추동물 11종 등 총 1,800종의 생물이 새로 목록에 올랐다.

현재 우리나라 자생생물의 종수를 각 분류군별로 살펴보면, 척추동물 1,995종, 무척추동물 2만 7,683종, 식물 5,477종, 균류 및 지의류 5,226종, 조류(藻類) 6,013종, 원생동물 1,984종, 세균 2,449종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국립생물자원관은 2007년 개관 이래 매년 발굴한 자생생물 신종, 미기록종 뿐만 아니라 국내외 문헌 정보를 조사, 분석하여 국가생물종 목록 구축 현황과 통계를 제시하고 있다.

최근 12년간 ‘자생생물 조사·발굴 연구’ 등 국가의 집중적인 연구사업 지원과 학계 연구자들의 노력으로 연평균 1,600~2,000종의 자생생물 신종, 미기록종 등이 국가생물종목록에 새로 추가되고 있다.

최신 국가생물종목록은 ‘국가생물다양성 정보 공유체계(kbr.go.kr)’와 '한반도의 생물다양성(species.nibr.go.kr)' 누리집에서 파일 형태로 내려 받을 수 있다.

이병윤 국립생물자원관 생물자원연구부장은 “나고야의정서 협약 등으로 세계 각국의 생물자원 확보 경쟁이 치열해지고 있다”라며, “국가생물종목록 구축은 우리나라의 생물주권 확보를 위한 기초이자 향후 생물자원을 이용한 산업 구축의 토대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정윤 기자  jyle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