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의학신문
상단여백
HOME 해외 의료기기
美 ‘눈가에 삽입’ 스테로이드 허가눈물점 세관에 꽂으면 30일까지 진통 효과

FDA

[의학신문·일간보사=김자연 기자] 미국에서 눈가에 삽입하면 되는 무보존제 스테로이드 진통제인 오큘러 쎄러퓨틱스의 덱스텐자(Dextenza, dexamethasone)가 FDA 승인을 받았다.

덱스텐자

 이는 안과 수술 후 아래 눈물점 및 세관에 한번만 꽂아 두면 최장 30일까지 0.4mg의 덱사메타손을 방출하며 통증을 치료한다.

 신체에 흡수되므로 제거할 필요가 없으며 만일 필요하다면 식염수 세척이나 손으로 눌러 뺄 수 있다.

 가장 흔한 부작용은 전방 감염(9%), 안압 증가(5%), 시력 감소(2%) 등으로 나타났고 각막, 결막, 세관에 감염이 있는 환자에 대해선 금기다. 

김자연 기자  natur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자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