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의료기기·IT
‘뇌 피로 시대’ 헬스케어 솔루션으로 극복한다바디프랜드 ‘브레인 마사지’·옴니씨앤에스 ‘더집중’ 컨디션 개선부터 집중력 강화까지

[의학신문·일간보사=오인규 기자] 치열한 경쟁과 스트레스로 두뇌가 쉬지 못하고 늘 피로에 시달리는 시대. 정보의 홍수 속 바쁜 일상을 사는 현대인들에게 오늘은 말 그대로 뇌가 피곤한 ‘뇌 피로 시대’이다. 뇌를 연구하는 많은 전문가들은 뇌 피로를 어떻게 풀어주느냐가 건강관리의 관건이라고 말한다.

이에 발맞춰 최근 두뇌 피로를 풀어주며 건강을 개선하고 컨디션을 개선해 스트레스를 안화하고 집중력을 높이는 헬스케어 제품들이 다수 출시돼 주목된다. 

바디프랜드 '브레인 마사지' 발표회 모습

먼저 바디프랜드는 30일 포시즌스호텔에서 ‘뇌 피로 시대의 새로운 해법’을 주제로 컨퍼런스를 개최하고 자사의 혁신 기술 브레인 마사지의 효용성을 집중 조명하는 자리를 마련했다.

브레인 마사지는 두뇌를 각성시키는 물리적 마사지와 ‘바이노럴 비트’가 적용된 힐링음악을 함께 제공, 정신적 피로 해소를 통해 집중력과 기억력을 향상시키는 마사지 프로그램이다.

참고로 바이노럴 비트는 서로 다른 주파수의 두 소리를 양쪽 귀에 들려줬을 때 두뇌에서 인지하는 제3의 소리로, 뇌파를 동조해 휴식을 유도하거나 인지기능을 높여주는 효과가 있다.

특히 바디프랜드는 이번 제품 개발에 있어 인지기능 향상과 정신적 피로 회복 등 브레인 마사지의 의학적 효능이 임상으로 입증됐다는 사실을 강조했다.

앞서 바디프랜드 메디칼 R&D 센터(센터장 조수현)는 신경학적 병력 없이 심신이 건강한 20~25세 성인 25명을 대상으로 임상을 실시했다. 그 결과 정신적 피로를 의미하는 뇌파의 지표 분석에서는 브레인 마사지를 받으면 휴식한 경우가 안마의자에서 마사지를 받거나 일반적 휴식을 취한 경우보다 피로도의 감소량이 통계적으로 유의미하게 큰 것으로 나타났다.

인지기능 가운데 집중력 검사에서는 모든 휴식 방법에서 수치 개선이 나타났지만, 브레인 마사지를 받으며 쉰 경우에 집중력이 더 오랫동안 지속됐다.

얼굴 이미지 등 비언어적 장기 기억력은 브레인 마사지를 받은 그룹과 안마의자에서 마사지를 받은 그룹에서 호전됐고, 특히 숫자와 글자 외우기 등 언어와 관련된 기억력은 브레인 마사지 그룹에서만 좋아진 것으로 조사됐다.

연구논문의 국제 SCI급 저널 게재로 우수성도 인증 받았다. 조수현 센터장은 “신체적 건강 증진은 물론 집중력과 기억력 같은 인지력 향상에도 도움을 준다는 사실을 학계에서도 인정한 것”이라며 “브레인 마사지는 직장인과 연구원, 수험생과 같이 평소 두뇌활동을 많이 하는 분들에게 뇌 피로를 해소하고 인지기능도 향상시켜 주는 훌륭한 솔루션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날 박상현 대표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수출업종으로 헬스케어가 주목받고 있다. 이번 제품이 새 지평을 열 것으로 굳게 믿는다”며 “‘뇌 버려두지 마라’ 앞으로도 세상에 없던 기능을 담은 멋진 제품을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뇌파 측정으로 두뇌 컨디션 조절 ‘옴니핏 브레인 더집중’ 출시

한편 뇌파 측정으로 두뇌 컨디션을 조절해 학생들의 스트레스 완화와 집중력 강화에 도움을 주는 솔루션도 눈길을 끈다.

옴니핏 브레인-더집중을 활용하고 있는 모습

정신건강 관리 스마트 헬스케어 전문 기업 옴니씨앤에스(대표 김용훈)는 스마트 헬스케어 제품인 ‘옴니핏 브레인-더집중’을 공식 출시했다고 30일 밝혔다. ‘옴니핏 브레인’은 지난 2월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린 MWC 2018에서 첫 선을 보여 참관객 및 세계 각국의 바이어들로 부터 주목을 받은 바 있다.

일체형 헤드셋 형태의 스마트 웨어러블 기기인 옴니핏 브레인은 고감도 뇌파 측정 센서로 사용자의 집중력, 스트레스 정도, 두뇌 활동 정도, 좌우 뇌 불균형 상태 등 종합적인 두뇌 컨디션을 1분 만에 측정해낸다. 측정 결과에 따라 필요한 맞춤 프로그램(뉴로피드백 훈련 및 기능성 힐링 음악)을 인공지능 플랫폼을 통해 실시간으로 제공한다.

김용훈 대표는 “자사의 옴니핏 마인드케어가 의료기기로서 이미 공단을 비롯해 보건소 등 다양한 기관에 제공되고 있으며, 해외 여러 기업체에서도 자사 직원들을 위한 정신건강관리 솔루션으로 주목하고 있다”며 “노하우와 기술력을 담아 개발한 옴니핏 브레인은 일상에서 간편히 두뇌 컨디션을 관리하며 일과 학습의 능률을 높이는데 도움을 주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오인규 기자  529@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인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