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의학신문
상단여백
HOME 의료기기·IT
비엘테크, 日 시그맥스와 공급계약 체결기존 유리섬유 부목 대비 20% 가볍고, 15% 강도 높은 제품군 제조 수출

[의학신문·일간보사=오인규 기자] 비엘테크(대표 배진우)는 최근 일본의 시그맥스와 외과용 부목 제품 등에 대한 장기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시그맥스 제품 이미지

시그맥스는 일본 정형외과 및 스포츠 정형 분야에서 45년동안 의료기기와 관련용품을 제조, 판매해 온 관련분야 시장점유율 1위 기업이다.

비엘테크가 이번 계약을 통해 일본시장에 선보일 제품은 폴리에스테르 기재의 정형외과용 부목류이다.

위 제품은 기존 제품(유리섬유 소재) 대비 약 20% 가벼우면서도 15% 가량 강도가 높아졌다. 환자들은 무게가 가벼워진 부목을 통해 자유로운 활동성을 보장받으며, 무게 때문에 발생할 수 있는 2차 부상을 예방할 수 있다. 이런 환자편의성 외에도 타사 제품 대비 X-ray 투과율이 좋아 정확한 판독으로 골절부위 상태를 확인할 수 있다는 장점을 내세우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일반적으로 폴리에스테르 기재는 유리섬유 기재에 비해 강도가 낮아 치료용으로는 적합치 않다는 시각이 지배적이었다”며 “이런 이유로 폴리에스테르 기재가 유리섬유 기재에 비해 친환경적이고 인체친화적임에도 불구하고 시장성을 인정받고 있지 못했으나 비엘테크의 꾸준한 연구개발 성과로 이러한 부분이 극복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배진우 대표는 “시그맥스와 공급계약으로 일본시장에서 3년간 최소 300만불 이상의 수출실적을 개런티 받았으며, 까다로운 일본시장에서의 검증이 완료된 만큼 국내 및 해외에서도 보급률이 높아질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실제로 시그맥스는 미국과 유럽에서 자회사를 통해 적극적으로 영업을 전개하고 있어, 일본 뿐만 아니라 해외 선진국 시장으로의 확대 진출도 기대된다”고 강조했다.

한편 비엘테크는 최근 의료기기뿐만 아니라 리프팅 패치 제품을 출시하며 화장품 시장에도 진출하며 사업영역을 다양화 하고 있다.

특히 리프팅 패치 제품은 의료용으로 개발돼 특허 받은 하이드로겔 소재를 사용함으로써, 보습용 마스크팩과 피부라인개선용 리프팅팩의 기능을 함께 갖춘 투인원 스타일리쉬 제품으로 시장에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아울러, 생체적합성 소재 개발도 진행 중인 바, 바이오분야에서의 성과도 기대된다.

오인규 기자  529@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인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