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의학신문
상단여백
HOME 사람과 사람 동정
정명호 전남대병원 교수, 중국 학회서 심근경색 특강

[의학신문·일간보사=차원준 기자] 정명호 전남대학교병원 순환기내과 교수가 최근 중국학회 초청 강의 등 심근경색증 치료법을 아시아 지역 의료계에 활발히 소개하고 있다.

대한심장학회 심근경색증 연구회 회장인 정명호 교수는 지난 18·19일 이틀간 중국 길림성 길림시에서 열린 길림성심장중재술학회에서 길림의대 류빈 교수의 초청으로 ‘한국인심근경색증 연구에 의하면 심근경색증 치료에서 아시아 가이드라인이 필요하다’는 주제로 특강했다.

이번 특강에 참석한 수 백여명의 중국 의료진은 정명호 교수의 오랜 연구결과에 대해 놀라움과 함께 박수로 큰 호응을 보였으며, 연구방법에 대한 집중 질문 등 뜨거운 관심을 보였다.

이번 특강을 통해 류빈 교수는 한국과 심근경색증 아시아 가이드라인을 공동 제작키로 합의했으며, 일본 오사카국립순환기센터 야수다 부원장도 동참할 예정이다.

정명호 교수의 외국학회 특강은 지난해 9월 일본 국립순환기센터와 일본 심장학회 강연 등 매년 지속적으로 진행되고 있다.

차원준 기자  chamedi7@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원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