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의학신문
상단여백
HOME 단신 병의원
경기도 아토피·천식 교육정보센터, 복지부장관상 수상
보건복지부장관상 수상 장면. 사진 오른쪽이 장윤석 센터장.

[의학신문·일간보사=정윤식 기자] 보건복지부와 질병관리본부 경기도의 지원을 받아 분당서울대학교병원에서 운영하고 있는 경기도 아토피·천식 교육정보센터 장윤석 센터장(분당서울대학교병원 알레르기내과장)이 최근 ‘세계 천식의 날’ 기념 2018 아토피·천식 예방관리 심포지엄‘에서 해당 보건복지부장관상을 수상했다. 

보건복지부 및 질병관리본부에서는 천식과 알레르기 질환으로 인한 사회경제적 비용을 감소시키고 삶의 질을 향상시키기 위해 2007년부터 아토피·천식 예방관리사업을 시작했다.

이들은 현재 시·도 및 관련 학·협회와의 협력을 통해 전국에 6개 광역단위의 아토피·천식 교육정보센터를 설립하고 운영을 확대하고 있다.
 
장윤석 센터장은 수상 후 우수사례 보고를 통해 센터를 개소한 이후 추진해 온 사업에 대해 발표했다. 

장 센터장의 발표에 따르면 2007년 경기지역 3개교로 출발한 아토피·천식 안심학교가 2012년 177개교, 2015년 463개교, 2018년에는 656개교로 확대됐다. 

아울러 시·도 및 시군구 기관을 대상으로 한 아토피·천식 사업설명회와 보건소 담당자 및 보건·보육 교사, 의료인, 119 구급대원 등을 대상으로 실시한 전문교육, 환자가족 대상 전화/온라인/오프라인 상담서비스, 3만6000여명 팔로워의 트위터, 페이스북, 블로그 홍보사업, 알레르기 질환별 다양한 교육자료 개발, 천식응급키트 보급사업, 국제 네트워크 구축 등도 소개됐다.

장윤석 센터장은 “아토피·천식 교육정보센터를 대표해 수상하게 돼 기쁘다”며 “특히 경기지역에서 협력하고 있는 용인시 수지구 보건소, 군포시 보건소, 용인 서농초등학교와 함께 수상해 더욱 기쁘고 앞으로 우리나라와 경기지역의 알레르기 질환 관리수준 향상을 위해 더욱 기여하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특히 이날 부센터장을 맡고 있는 김세훈 교수(분당서울대학교병원 알레르기내과 부교수)도 보건의 날을 맞아 경기도지사 표창을 수상하기도 했다. 

아래는 수상자 내역이다.

◇보건복지부장관상 
△우수기관표창: 용인시 수지구 보건소와 군포시 보건소 △우수개인표창: 장윤석 센터장

◇경기도지사상
△우수개인표창: 김세훈 부센터장

정윤식 기자  21hero@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윤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