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정책·행정 기타기관
광주시장 후보, 광의료·광융합산업 육성 공약 ‘주목’양향자, 광기반 세계적 기업 육성하겠다 – 광주를 응급의료 최적 도시 공약도 밝혀

[의학신문·일간보사=차원준 기자] 더불어민주당 광주시장 선거 예비후보자인 양향자 최고위원이 광의료·광융합산업의 육성 공약을 밝혀 주목을 받고 있다.

양 후보는 8일 광주시 서구 죽봉대로에 있는 선거사무소 개소식에서 “광기반 광융합·의료기기 사업 지원을 통해서 빛을 잃어가고 있는 광주의 광산업을 다시 일으켜 세워야 한다”고 밝혔다.

특히 양 후보는 “광의료 분야에 국제적으로 실력을 인정받은 광바이오 과학자그룹의 지역별 현황을 보면 광주(24%), 대전(23%).서울(18%) 대구(9%). 부산(8%). 경기(7%).포항(5%).울산(5%)로 전국에 분포되어 있으나 광주가 가장 해당분야의 전문과학자 그룹이 많다”며 “여기에 국가기관인 한국광기술원과 한국광산업진흥회가 있다”고 광주의 광의료 기반을 설명했다.

양향자 후보는 “광주는 지금 작은 계획을 세울 때가 아니다. 큰 꿈을 꿔야 한다. 다른 도시들이 감히 상상하지 못했던 담대한 도전을 시작해보자”며 “기아자동차 광주공장을 빛그린 산업단지로 옮기고, 그 공간에 ‘광주센트럴파크’를 조성하고 그 안에 광주정신을 상징하는 ‘518미터 랜드마크 타워’를 건설하겠다”면서 여기에 단순 부품업체가 아닌 광기반의 세계적 기업을 육성하겠다고 의욕을 보였다.

이어 “광을 기반으로 보다 정밀한 방식 또는 환자에게 덜 유해한 방식으로 진단 치료하는 분야를 포함해서 기존 장비를 통해 진단해 내지 못했던 부분까지도 새롭게 찾아내는 기기들이 세계적으로 개발되고 있는 추세로 광주의 기업이 선두주자가 될 것으로 확신한다”고 광기반 광의료 산업 육성을 구체적으로 설명했다.

한편 양향자 최고위원은 이날 “광주광역시를 응급의료에 있어 최적의 도시를 만들겠다”며 “광주기독병원의 3차병원 진입, 흉부외과를 주로한 국가응급수술센터 등의 방안을 마련하고 있다”고 말했다.

차원준 기자  chamedi7@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원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