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의학신문
상단여백
HOME 약사·약국 개국가
대한약사회 총회 오는 19일 개최될까? 회장 선거와 맞물려 있어 여론 비난 의식해 4월중 개최 전망

[의학신문·일간보사=김상일 기자]  대한약사회 총회가 4월안에 개최될 수 있을까?

대한약사회 문재빈 대의원총회 의장이 오는 19일에 총회를 개최하자는 입장문을 발표했지만 대한약사회 집행부가 답변을 내놓지 않고 있어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문재빈 의장은 "2018년 정기 대의원총회는 4월 19일 오후 2시 대한약사회관 강당에서 개최하도록 한다"며 "만약 총회 개최 일자와 관련해 조찬휘 회장의 변경 요청이 있는 경우 4월 이내라는 전제하에 의견을 수용할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문 의장은 "총회의장 자격 여부에 대한 시비뿐 아니라 조찬휘 회장 관련 여러 사유로 약사회가 파행을 겪고 있다 할 것이지만 우선적으로 본인의 대의원총회 의장 자격 여부를 총회에서 묻겠다"고 전했다.
 
이에 아직 대한약사회 조찬휘 회장은 문재빈 의장 의견에 대해 답변을 내놓지 않고 있다.

지난 서울시약사회 선거에서 금품수수로 인해 윤리위원회로부터 의장 자격 상실을 통보 받은 문재빈 의장 의견에 대해서는 받아들 수 없다는 입장이다. 

하지만 조찬휘 회장 등 대한약사회 집행부들이 언제까지 손을 놓고 총회 개최를 연기하기는 힘들어 보인다. 

시도지부장들이 4월안으로는 총회 개최를 요구한 만큼 조찬휘 회장 집행부가 어떤 모양새를 갖춰 4월안에는 총회를 개최할 것으로 보인다. 

특히 대한약사회 회장 선거를 앞두고 있는 상황에서 총회 개최 연기로 인한 비난을 감수하지는 않을 것으로 보인다.

19일 총회 개최 카드를 내민 문재빈 의장의 요구를 대한약사회 조찬휘 회장과 집행부들이 어떤 결정을 내릴지 주목된다.

김상일 기자  k31@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