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의학신문
상단여백
HOME 제약·유통 바이오
세원셀론텍, 바이오콜라겐 산업화 기술 호주·멕시코 특허등록조직 실란트 제조기술과 하이드로겔화 콜라겐 제조기술 2건

[의학신문·일간보사=정윤식 기자] 세원셀론텍(대표이사 장정호)이 재생의료 및 미용성형 산업분야 전반에 적용할 수 있는 바이오콜라겐 산업화 기술 2건이 호주와 멕시코에서 각각 특허 등록 됐다고 28일 밝혔다.

바이오콜라겐을 이용한 조직 실란트(Tissue Sealant, 의료용 접착·점착·지혈 등에 적용되는 생체접합재) 제조기술에 대해 호주 특허등록을 받았으며 물리적가교방법(Crosslinking, 방사선을 이용한 고분자 가공)을 이용한 하이드로겔화된 콜라겐 제조기술에 대해 멕시코 특허등록을 마친 것.

호주 특허의 경우 바이오콜라겐을 이용해 강도가 높고 분해속도가 느리며, 안정된 구조를 유지하는 생체접합재를 제조함으로써 기존 피브린(Fibrin, 생체적합성 천연접착물질) 실란트의 단점을 보완한 기술에 관한 것이다.

이는 △세포의 성장률 및 생존력 향상 △세포 및 혈액친화 물질 공급 △혈액 내 혈소판 활성화 등의 역할을 수행하는 바이오콜라겐이 혼합된 생체접합재는 결손 및 손상된 다양한 조직에 효과적으로 사용 할 수 있다는 것이 세원셀론텍의 설명이다.

멕시코 특허는 천연물질인 콜라겐을 화학적 방법이 아닌 물리적 가교화 방법으로 제형화해 인체 의료용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한 것으로 국내외 시장에 공급 중인 10가지 ‘리젠그라프트(RegenGraft)’제품군과 바이오화장품 ‘새라제나’ 제품군의 개발·제조·성능향상 시 주요 기반기술에 해당된다.

이 특허기술로 제조된 콜라겐 가교물질은 우수한 생체 적합성과 물성을 갖춰 제품화가 용이하고 다양한 제형화가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세원셀론텍 RMS본부 서동삼 상무는 “해당 특허기술 2건을 토대로 약물전달시스템 및 조직재건용 스캐폴드(Scaffold, 지지체)와 재생의료제품 및 화장품 등 각각 다양한 영역에 응용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그는 이어 “바이오콜라겐의 글로벌 특허권 확대는 산업 적용 분야의 다양성, 재생 의료 및 미용·성형 관련 시장의 국내외 수요 급증세 등 바이오콜라겐이 보유한 기술적·시장적 가치를 토대로 미래시장확대발판을 선제적으로 준비한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고 덧붙였다.

정윤식 기자  21hero@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윤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