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의학신문
상단여백
HOME 사람과 사람 동정
부산부민병원 김인보 부원장 '마르퀴즈 후즈 후' 등재

[의학신문·일간보사=이균성] 부산부민병원 관절센터 김인보 진료부원장(사진)이 세계 3대 인명사전 중 하나인 마르퀴즈 후즈 후(Marquis Who's Who In The World) 2018년 판에 등재됐다.

김 부원장은 매년 국제 SCI 및 국내 학술지에 다수의 논문을 발표하는 등 어깨 견관절 분야의 연구와 진료에 매진해왔다.  

특히, 지난 2016년에는 정형외과 영역에서 국제적 권위를 자랑하는 관절경수술 학회지(Arthroscopy)에 '고량형 봉합술을 이용한 회전근개 전층 파열의 관절경적 봉합술 후 재파열의 위험인자: 새로운 분류체계'를 발표해 학계의 주목을 받았다.

논문에서 김 부원장은 부민병원의 독자적인 치료 케이스를 바탕으로 서양인에 비해 상대적으로 관절 크기가 작은 동양인의 어깨관절 구조적 위치와 간격에 적합한 새로운 회전근개파열 진단체계를 제시했다.

김인보 진료부원장은 현재 부산부민병원 진료부원장 겸 가톨릭관동의대 정형외과 부교수로 근무 중이다.

 

이균성 기자  gsle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균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