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의학신문
상단여백
HOME 사람과 사람 동정
이철·강동백 원광대병원 교수, 세계인명사전 등재

원광대학교병원 마취통증의학과 이철(국제진료센터장/사진 왼쪽) 교수와 위장관외과 강동백(사진 오른쪽) 교수가 세계적 인명사전인 ‘마르퀴즈 후즈 후’ 2018년 판에 등재됐다.

이철 교수는 아편유사제와 관련된 내성 및 통각과민에 대한 임상연구를 지속해 오고 있으며 이에 대한 국내외의 다양한 연구 활동으로 2013 대한마취과학회 산업체학술상 수상뿐만 아니라 2015년 대한마취과학회 학술대상을 수상했다.

이철 교수는 식약처 차세대 의료기기 100 프로젝트 맞춤형 멘토링 전문가 위원, 병원협회 수련환경평가 위원, 국내외 저널들의 심사위원으로 활동하고있다.

강동백 교수는 위암의 복강경, 로봇수술 및 단일공 복강경수술 등의 미세침습수술과 비만대사수술에 관한 다양한 임상연구와 위암의 유전자 및 위장관종양의 생체표지자 관한 연구 활동으로 2017년 대한위암학회 국제학술대회 'KINGCA WEEK 2017'에서 최우수구연상을 수상했다.

대한위암학회 홍보위원회 간사, 대한내시경복강경외과학회 기획위원, 대한위식도역류질환수술연구회 운영위원, 대한외과대사영양학회 섭외위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특히 이철 교수와 강동백 교수는 공동연구 등을 통해 동문수학의 인연을 이어왔으며, 각자의 분야에서 탁월한 연구성과와 업적을 이뤄 동시에 세계인명사전에 등재되었다.

 

차원준 기자  chamedi7@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원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