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의학신문
상단여백
HOME 의원·병원 병원
조선대병원, 해외긴급구호대 선정 현판식광주 전남·북권역에서 유일 - 해외재난 의료지원의 선봉장

조선대학교병원은 13일 병원1층에서 해외긴급구호대 협력기관 선정 현판식을 개최했다.

조선대학교병원 해외긴급구호대 협력기관 선정 현판식

해외긴급구호대는 해외재난이 발생한 경우 피해국에 구호대 파견을 통해 임시 재해복구의 지원 등 구호의 선봉장에 서게 되는 데, 광주 전남·전북권역에서는 조선대병원이 유일하게 선정되었다.

이번 현판식은 보건복지부와 체결한 해외 재난 시 구호활동에 투입될 ‘KDRT(Korea Disaster Relief Team, 대한민국 해외긴급구호대)’를 구성한 것을 기념하기 위해서다.

현판식은 조선대병원 이상홍 병원장을 비롯하여 보건복지부 국제협력관 조태익 국장, 김진숙 사무관, 한국국제보건의료재단 박병렬 본부장 등이 참석하여 현판 수여와 기념촬영을 진행했다.

이상홍 병원장은 “우리병원은 지방병원의 한계를 극복하고 진정한 의료진의 소명을 다 하기 위해 국내외 다양한 의료봉사 및 긴급의료지원을 실천하고 있다”며 “이번 협력기관으로서 역할을 다 하기 위해 만반의 준비를 갖춰 즉각적인 의료지원이 가능하도록 하겠다”고 다짐했다.

한편, 조선대병원은 네팔 지진, 국내 세월호 참사 등 재난 현장에 의료진을 파견해 구호활동을 펼쳤으며, 해외 여러 국가에서 의료 봉사를 실천하고 있다.

차원준 기자  chamedi7@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원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