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의학신문
상단여백
HOME 정책·행정 심평원
심평원, '자동차보험 차세대 심사시스템' 1단계 오픈7월 3일부터 국민·의료기관·보험회사 대상 정보제공 

 건강보험심사평가원(원장 김승택, 이하 '심평원')이 국민·의료기관·보험회사를 대상으로 자동차보험 진료 관련 정보를 제공하는 '자동차보험 차세대 심사시스템'을 내달 3일 1단계 오픈한다.

 26일 심평원에 따르면 최신 ICT(정보통신기술)를 반영한 새로운 심사체계를 도입하고 빅데이터 기반 차세대 성장동력 제고를 위한 '자동차보험 차세대 심사시스템'을 개발하고 있으며, 내년 4월에 전면 서비스할 예정이다.

 그 중 국민·의료기관·보험회사별 맞춤형 정보를 제공하는 '자동차보험 차세대 심사시스템'을 7월 3일부터 홈페이지 등을 통해 1단계 오픈한다.

 ◇ 국민 대상 진료정보= 국민들이 궁금해하는 자동차 사고와 자동차보험 심사 관련 정보를 '사고발생시점'부터 '의료기관 진료비 지급'까지 알기 쉬운 용어와 그래픽 등 시각화된 형태로 자료를 제공한다.

 제공 내용은 △자동차보험 진료비 심사업무 안내 △자동차보험 진료 알아보기(성별·연령별·지역별·월별·계절별 사고내역, 사고 다발생 환자정보, 다빈도 질병정보, 다빈도 수술정보) △자동차보험 심사 FAQ 등이다. 

 ◇ 의료기관 경영지원 서비스 =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심평원이 보유한 청구·지급 및 신고내역 등 빅데이터를 활용해 의료기관 경영지원을 위한 맞춤형 종합분석정보를 그래프와 보고서 형태로 제공한다.

 의료기관 지원 서비스는 △경영지원정보 △세부통계정보(총괄·청구·심사조정·심사불능반송·이의제기 등) △미 청구건 찾아주기 등이며, 업무포탈과 서면으로만 청구할 수 있던 심사 결과에 대한 이의제기를 청구포탈 전자문서로도 청구 가능하도록 청구방법도 확대했다.

 이를 통해 의료기관은 자동차보험 진료에 대한 실시간·다차원적 분석이 가능해지고 미청구 건에 대한 빠른 재청구로 진료비 지급기간 및 보험회사 사고종결기간이 단축될 것으로 전망된다.

 ◇ 보험회사별 진료비 정보 = 보험회사를 대상으로 업무포탈에 보험회사별 진료비 통계정보를 제공하고, '마이페이지'를 신설해 진료비 심사의 진행과정을 실시간으로 조회 가능하다.

 이를 통해 심평원과 보험회사간 실시간 인터페이스 시스템 연계가 강화돼 청구·심사·지급 시간을 단축하는 등 업무 전반에 걸친 다양한 시너지 효과가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강지선 심평원 자동차보험심사센터장은 "심평원이 제공하는 자동차보험 진료 관련 콘텐츠를 활용해 국민은 자동차사고에 대한 경각심을 고취하고, 의료기관은 병원의 자동차보험 청구현황 등을 다차원으로 분석해 경영에 활용하는 등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다"며 "향후 국민, 의료기관 및 보험회사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는 맞춤형 정보를 지속적으로 발굴, 협력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홍성익 기자  hongsi@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성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