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의학신문
상단여백
HOME 정책·행정 진흥원
진흥원, 중국 보건의료 협력 MOU 체결중국 매머드급 한국의료 홍보채널 '명의주도'

 한국보건산업진흥원(원장 이영찬)은 지난 19일 중국 상하이촹셴왕뤄과기유한공사 명의주도(이하 '명의주도') 본사에서 명의주도와 한-중 보건의료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이하 MOU)을 체결했다.

 26일 진흥원에 따르면 명의주도는 2015년에 설립됐으며 환자와 의사를 연결시켜주는 온라인 플랫폼을 운영하는 중국 O2O(Online to Offline) 스타트업 기업으로 현재 6400여개 병원, 1만4200여명의 의사와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있으며, 매월 5000건 이상의 환자 수술을 성사시키면서 초고속 성장을 거듭하고 있는 회사이다.

 진흥원은 이번 명의주도와의 MOU 체결을 통해 중국에 한국 의료의 우수성을 보다 적극적으로 알릴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양 기관이 보유한 자원과 강점을 활용해 양국 의료와 보건산업 발전을 위한 협력 파트너 발굴 및 네트워크 구축을 위해 상호 협력하는 것은 물론, 나눔의료, 의료학술교류, 보건의료 공동연구 등 다양한 협력사업을 발굴 및 추진한다.

 특히, 명의주도를 통해 한국 의료를 이용하는 중국 환자의 기초정보를 한국 정부의 정책지원 목적을 위해 공유하는데 합의했다는 데 큰 의의가 있다. 진흥원은 이러한 정보를 점차적으로 축적하여 한국의료의 중국 진출에 보다 체계적인 지원방안을 마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진흥원은 업무협약식에 이어 보건복지부의 후원으로 명의주도와의 첫 번째 협력사업으로 추진하는 나눔의료 기념식도 함께 가졌다. 나눔의료 기념식에는 보건복지부 이민원 해외의료사업지원관과 JK성형외과 장경원 전무이사 등이 함께 참여했다.

 이번 나눔의료는 진흥원과 명의주도가 지난 1월부터 함께 준비해 왔으며, 첫 번째 나눔의료 수혜대상은 2008년 중국 버스 폭발사고로 얼굴과 전신에 극도의 화상을 입은 32세의 여성환자 '주쥐안이'이다. 지금까지 50여차례의 수술을 받았지만 얼굴과 양 손의 심각한 훼손과 사고에 따른 트라우마로 일상생활에 큰 어려움을 겪고 있다.

 JK성형외과(원장 주권)의 적극적인 참여로 주쥐안이의 재건성형치료를 통해 한국 의료의 우수성과 나눔의료의 의미를 중국에 확산할 수 있게 될 전망이다.

 이번 명의주도와의 업무협약과 나눔의료를 위한 진흥원 대표단을 이끈 염용권 기획이사는 "연간 18% 수준의 성장을 거듭하고 있는 중국 보건의료 시장의 잠재력을 고려할 때 명의주도와 같은 중국의 우수한 보건의료 플랫폼과의 협력은 필수 불가결한 선택"이라며 "다양한 분야에서의 지속적인 협력을 통해 양국의 보건의료 발전에 기여하고 중국인들의 가슴에 한
국의료를 보다 깊이 심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진흥원은 올해 하반기에도 명의주도와 함께 나눔의료, 의료학술교류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홍성익 기자  hongsi@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성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