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제약·유통 협회
제약협회, '회원사 해외진출에 올인'이경호 회장, 진흥원 미국지소장 등 접견 협력 다짐

제약협회 이경호 회장 체제 출범후 제약업체들의 해외 진출을 위한 실질적인 지원을 역점 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는 제약협회의 역할 찾기 및 지원 노력이 이어지고 있다.

제약협회 이경호 회장(가운데)이 진흥원 해외지소장 등을 접견, 제약사들의 해외진출 지원에 대해 협의했다.
제약협회 이경호 회장은 10일 보건산업진흥원 조도현 뉴욕지소장, 윤주한 중국지소장, 우정훈 싱가폴지소장 일행을 접견했다. 이날 접견에서는 우리 제약산업의 미국, 중국 등 해외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최대한 협력하고, 그 구체적 방안 마련에 노력하기로 했다.

제약협회는 금년도 주요 회무사항으로 제약업계의 해외진출과 시장 확대 노력에 부응하여 미국, 중국 등 각국의 관련 당국 및 단체와의 국제협력 관계를 넓혀 나감으로써 우리 제약산업이 세계에 당당하게 나설 수 있는 환경을 구축할 계획이다.

이와 관련 제약협회는 금년에 정부가 추진하는 ‘콜럼버스 프로젝트’에 적극적으로 동참, 우리 제약업계가 미국 의약품 시장을 확대하는 데 뒷받침해 나가고, 경제발전과 전국민의료보험 시행을 앞두고 있어 시장 잠재력이 풍부한 중국 시장 진출을 위한 구체적 계획을 추진한다.

제약협회는 중국과의 유대강화를 위해 작년 3월 중국제약협회(CPIA)와 MOU를 체결한데 이어 금년 상반기 중 CPIA를 다시 방문하여 중국시장 동향을 파악하고 한-중 공동세미나(개최지 북경) 개최 등 적극적인 협력 방안을 논의 할 예정이다.

한편 제약협회는 작년 11월초 미국에서 한-미CEO Pharma포럼을 개최하여 한국과 미국의 주요 제약업체 CEO들이 상호 협력방안을 논의한바 있으며, 금년 중반기에는 보건산업진흥원 중국지소와 함께 한-중CEO포럼 등을 개최하기 위한 논의를 진행 중이다.

김영주 기자  yjkim@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