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제약·유통 제약산업
안국, ‘카디아모바일’ 스틱형 심전계 요양급여대상 인정심방세동과 같은 부정맥의 스크리닝(screening) 목적…미국 FDA 및 유럽 CE 인증도 받아

[의학신문·일간보사=정민준 기자]안국약품(대표 어진)은 지난 3월 26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으로부터 스틱형 심전계 ‘카디아모바일(품목명 홀터심전계)’이 행위 요양급여대상으로 인정을 받았다.

이번에 확인된 행위 요양급여 처방코드는 ‘일상생활의 간헐적 심전도 감시(E6546)’로 병/의원에서 카디아모바일을 대여의 형태로 환자에게 제공해 일정 기간 동안 심전도 감시를 시행함을 목적으로 한다.

안국약품은 이번 급여 등재로 의료기관에서 처방이 가능한 카디아모바일을 적극적으로 보급해 더욱 많은 환자들이 뇌졸중의 주요 원인인 심방세동 환자들을 스크리닝하고 의료진을 통해 조기에 부정맥을 진단받을 수 있기를 기대하고 있다.

지난해 11월부터 안국약품과 공동판매하고 있는 얼라이브코어의 카디아모바일(KardiaMobile)은 미국 FDA 및 유럽 CE 인증을 통해 글로벌 시장에서 인정받았으며, 특히 100여 편의 논문을 통해 임상적으로 검증된 개인용 모바일 심전계이다.

특히 부정맥의 3가지 증상(심방세동, 빈맥, 서맥) 및 정상 리듬을 측정하고 분석해 심방세동의 조기진단을 지원하는 것이 카디아모바일의 핵심 가치이다.

안국약품 관계자는 “카디아모바일은 기존의 이벤트 기록기나 홀터심전계와 달리 몸에 부착할 필요가 없어 사용이 간편하고, 환자들의 만족감 및 측정의 지속성 측면에서 차별화된 장점을 가진 제품”이라고 말했다.

정민준 기자  tak2mj@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민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