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의원·병원 학회/학술
대한장연구학회 국제학술대회, 16·17일 양일간 개최온라인 컨퍼런러스로 개최..전세계 23개국 750명 전문가 참여

[의학신문·일간보사=이재원 기자] 제4차 대한장연구학회 국제학술대회(IMKASID 2021)가 4월 16-17일, 양일간 서울 용산 드래곤시티 호텔에서 개최된다. 

IMKASID 2021은 대한장연구학회가 2016년부터 개최한 국제학술대회로, 장질환의 연구와 치료를 위한 국내 연구자들의 뛰어난 연구 및 치료 성과를 세계의 연구자, 의료 전문가들과 공유하고, 상호 교류, 협력하는 세계적인 학술의 장으로 만들기 위해 매년 개최되는 협력의 장이다.

올해로 4회째를 맞는 본 대회는 코로나19의 영향으로 현장 참석 없이 ‘온라인 컨퍼런스’로 개최됨에도 불구하고 예년보다 많은 23개국 700여명이 사전등록을 완료했다.

이번 학술대회에서는 'The Latest Advances in Research and Practice of Intestinal Diseases'라는 주제하에 염증성장질환 치료의 최신 가이드라인과 대장종양성 질환의 진단 및 치료, 소장영양 질환에 대한 심도 있는 강의가 있을 예정이다.

또, 염증성 장질환과 장종양의 국제심포지엄(일본 JSIBD, 대만 GEST), 대한면역학회와의 심포지엄을 통하여 기초 연구와 임상 연구 결과를 공유하는 자리를 마련했으며, 염증성 장질환과 대장내시경의 보험 정책토론의 자리가 마련될 예정이다. 

또한 학술대회에서는 초청 강의뿐만 아니라 구연과 포스터로 총 19개국 192편의 초록이 접수돼 함께 발표될 예정이다.

온라인 플랫폼을 통해서는 국내외 참가자들이 실시간 Q&A가 가능하여 온라인 참가자들도 적극적으로 상호 커뮤니케이션할 수 있다.

대한장연구학회는 국제교류 및 글로벌화에 앞장서며, 한국의 뛰어난 연구 실적 및 치료 실력을 보여줌으로써 아시아를 대표하는 학회로 자리매김하는 것으로 목표로 하고 있다. 

이번 대회에는 우수한 연구성과가 있는 세계각국 많은 연구자들이 함께 할 수 있도록 총 60명에게 Award 를 수여할 예정이다. IMKASID2021을 통해 국제적 학술 네트워크를 공고히 하는데 큰 도움이 되기를  학회는 희망하고 있다.

대한장연구학회 회장 김주성 교수(서울대학교병원 소화기내과 교수)는 “IMKASID 컨퍼런스가 전세계 석학들의 수준 높은 강연을 듣고 소통할 수 있는 행사로 자리매김하고 있다”며 “지속적인 국제학술대회 개최를 통해 아시아를 이끌고 있는 한국의 수준높은 장 질환 연구성과를 공유함으로써 글로벌 리더학회로서 역할을 다하고자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온라인 컨퍼런스의 자세한 일정은 학회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이재원 기자  jwl@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재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