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제약·유통 제약산업
하나제약, 바이파보주 출시 기쁨을 주주들과 함께기술도입 혁신신약 바이파보주 출시 기념 10% 무상증자 결정

[의학신문·일간보사=김영주 기자]하나제약(대표 이윤하)은 혁신적 신약 바이파보주(성분명 레미마졸람 베실산염)의 출시를 기념하고 기쁨을 함께 나누기 위해 13일 이사회 결의를 통해 증자비율 10%의 무상증자 및 임직원 성과급 지급을 결정했다고 13일 밝혔다.

바이파보주

하나제약 측은 이번 무상증자 및 임직원 성과급 지급에 대해 '하나제약을 믿고 투자해주신 주주들에 대한 작은 보답의 의미와 바이파보주 출시를 위해 열심히 노력해 준 임직원들의 노고를 치하하고자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하나제약은 지난 2013년 독일 파이온(PAION)사로부터 레미마졸람 베실산염을 기술 도입한 뒤 독자적으로 국내에서 임상시험을 진행해 올해 1월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 품목허가를 획득했으며, 지난 3월 31일부로 정식 발매했다.

바이파보주 출시는 약 7년여의 연구개발 끝에 이룩한 쾌거로 현재 하나제약은 종합병원을 포함한 각급 병·의원에 제품설명회 및 학술활동 등을 추진하며 바이파보주의 성공적인 시장 안착을 위해 노력중이다.

바이파보주는 현재 다빈도 처방되는 전신마취제인 프로포폴의 개발 이후 30여년만에 출시되는 마취제 신약으로 그 의미가 크다.

하나제약의 이윤하 대표이사는 “지난 7년간 하나제약은 위기상황을 슬기롭게 대응하며 바이파보주 출시라는 큰 성과를 이룬 지금 그 주역인 모든 임직원들에게 고마움을 느낀다. 이번 결정이 고난의 시기를 함께 이겨내며 훌륭한 성과를 이루어낸 임직원과 하나제약을 믿고 지지해준 주주여러분께 조금이나마 감사의 표시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김영주 기자  yjkim@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