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단신 병의원
부천-인천세종병원 2021년 간호·간병통합서비스 선도병원 지정선도병원으로서 노하우 전수․교육 제공 입원서비스 상향 평준화 기여

[의학신문·일간보사=이상만 기자] 부천세종병원과 인천세종병원(이사장 박진식)이 26일 국민건강보험공단(이하 건보공단)으로부터 ‘2021년 간호․간병통합서비스 선도병원’으로 지정 받았다.

부천세종병원 전경
인천세종병원 전경

부천세종병원은 지정 첫해인 2016년부터 올해까지 6년 연속, 인천세종병원은 2018년부터 올해까지 4년 연속 간호․간병통합서비스 선도병원으로 지정, 다시 한번 모범적으로 간호․간병통합서비스를 운영하고 있음을 입증했다.

간호․간병통합서비스는 보호자나 간병인 없이 전문간호인력이 24시간 병동에 상주해 환자의 회복을 돕는 제도이며, ‘간호․간병통합서비스 선도병원’은 통합서비스의 모범적 운영 경험과 실무 노하우를 전수함으로써 참여기관 간 입원 서비스의 상향 평준화를 위한 목적으로 운영되고 있다.

부천세종병원과 인천세종병원은 선도병원으로서 타 의료기관에 인력 배치, 병동 환경, 병동 운영 등 그간의 운영 경험과 노하우를 전수하고, 교육 및 컨설팅을 제공할 예정이다. 아울러 현장에서 발생하는 개선사항에 의견을 제시하고, 병문안 문화 개선 및 홍보에 참여하는 등 건보공단과 함께 간호․간병통합서비스 제도가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는 역할을 수행할 계획이다.

2021년 선도병원 운영 기간은 2021년 4월 1일부터 12월 24일까지다.

세종병원그룹 박진식 이사장은 “앞으로도 세종병원그룹 산하 의료기관은 선도병원으로서 입원 서비스 수준 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할 예정”이라며, “훈련 받은 전문 간호 인력이 양질의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보다 신속한 회복은 물론 안전한 입원생활이 가능하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상만 기자  smle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