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의료기기·IT
KIMES 2021, 대한민국 대표 의료전시회 진면목 확인뉴노멀 시대, 의료환경과 의료산업 방향 제시…참가업체-참관객 협조 속 청정전시회로 마무리

[의학신문·일간보사=오인규 기자] 국내 최대의 의료산업 전시회인 제36회 국제의료기기·병원설비전시회(KIMES 2021)가 지난 21일 4일간의 일정을 성공적으로 마치고 폐막했다.

지난 2020년 1월부터 코로나19 감염이 확산된 이후, 국내 최초로 코엑스 전관에서 개최된 전시회이며 지난 18일부터 21일까지 4일간 코엑스전시장(COEX)에서 개최됐다.

KIMES 전시회 사무국은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을 준수해 방역솔루션을 준비했고, 참가업체와 참관객 모두 이에 적극적인 협조 속 안전한 청정전시회로 개최했으며 코로나19 상황에서의 전시회 운영과 방역에 있어 모범이 되는 전시회로 인정받았다.

‘Link to the New Era’의 주제로 뉴노멀 시대에 새 의료환경과 의료산업이 나아갈 방향을 제시한 이번 전시회에는 인공지능, VR, 의료용로봇, 스마트헬스케어, 빅데이터 등 이종산업간 융합의 흐름을 반영한 첨단 의료기기가 선보였다.

코엑스 전관(A/B/C/D홀)과 그랜드볼룸을 사용한 4만sqm의 규모로 33개국 1208개사가 참가하고, 총 5만 2362명이 방문해 대한민국 대표 의료전시회로서의 면모를 보여줬다는 평가다.

더불어 주최 측인 한국이앤엑스 관계자는 “2020 KIMES 전시회가 미개최돼 의료정보에 대한 니즈가 누적됐고, 코로나19의 이슈로 변화한 의료환경에 대해 높아진 관심이 반영돼 전체 참관객 중 의료관계자의 비중이 높았다”며 전시회 성공의 배경을 분석했다.

또한 보건복지부 양성일 제1차관, 정병선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1차관, 구자열 무역협회 회장 외에도 다수의 인사가 방문하여 한국의 미래의료산업을 격려하고 새로워진 의료환경에 대해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을 약속했다. KIMES 전시회가 기업들의 신기술·신제품 홍보, 해외 바이어 발굴을 통한 수출 증대는 물론 내수를 활성화하는 매우 중요한 수단임을 강조한 것이다.

이번 전시회는 감염병의 확산으로 인해 변화된 비즈니스 환경 속에서 비대면 화상회의, 온라인세미나(Webinar), 온라인 화상 수출상담회, 온라인 라이브 채널 등 KIMES 전시회도 변화의 흐름에 맞춰 비대면 콘텐츠로 하이브리드 방식으로 구성됐다.

KOTRA와 함께 글로벌의료기기수출상담회(GMEP)는 온라인 화상 수출상담회를 통해 국내 250여개사와 해외 550여개사를 매칭해 국내 제조업체의 해외진출을 지원했고, Medical Korea 2021(한국보건산업진흥회)은 콘퍼런스, 세미나 및 설명회, 전시홍보관, 비즈니스 수출 상담회 등을 온라인과 오프라인(COEX 그랜드볼룸)으로 동시 개최했다.

특히 코로나19 상황에서 참가업체의 국내외 마케팅을 지원하기 위한 KIMES 공식 유튜브 라이브 채널 ‘KIMES Live!’를 운영해 참가업체의 첨단의료기기를 실시간으로 우리말과 영어로 소개했다. 전시회 종료 후에도 편집된 영상 콘텐츠를 참가업체별로 제작해 전시회 공식 유튜브 채널에 게시하고 참가업체가 이를 활용할 수 있도록 제공할 예정이다.

한편 KIMES 전시회는 지역의료산업의 활성화를 위해 오는 10월 29일 부산 벡스코전시장(BEXCO)에서 ‘KIMES Busan 2021’으로도 개최될 예정이며 현재 참가신청 접수중이다.

오인규 기자  529@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인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