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단신 병의원
예수병원, 전주풍남로타리클럽 지원 폐렴구균 예방접종

[의학신문·일간보사=차원준 기자] 예수병원은 전주시내 복지관 65세 이상의 저소득층 노인 100여명을 대상으로 3월 9일부터 11일까지 이틀동안 국제로타리 3670지구 전주풍남로타리클럽의 지원으로 로타리재단 글로벌보조금 질병(암)예방 치료지원프로젝트인 폐렴구균 예방접종이 진행되었다고 밝혔다.

전주풍남로타리클럽 주정운회장은 “코로나19로 인하여 지역사회 의료봉사를 할 수 없게 되어 고령층 어르신에게 접중률이 낮은 폐렴 백신을 접종하게 되었다. 본 프로젝트가 좋은 효과를 내어 새로운 프로젝트로서 자리 잡았으면 좋겠다.”고 하였다.

이에 김철승 예수병원장은 “전주풍남로타리클럽의 폐렴구균 예방 접종은 아프리카 소아마비 퇴치 프로젝트에 걸맞는 아주 훌륭한 사업이다. 지역사회의 어르신의 건강한 삶을 위해 노력하는 전주풍남로타리 클럽에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올해 40주년을 맞은 전주풍남로타리클럽은 회원 250명의 국내 최대 로타리클럽으로 ‘엄마의 밥상’ 성금 전달, 대학생 장학금전달, 암환자 수술비 지원, 장애우 지원 등 매년 3억원 이상을 후원하고 있다.

차원준 기자  chamedi7@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원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