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단신 병의원
조선대병원, 최첨단 디지털 혈관조영촬영장비 도입

[의학신문·일간보사=차원준 기자] 조선대병원이 최첨단 디지털 혈관조영촬영장비 ‘아티스 큐 실링 (ARTIS Q CEILING)’을 추가 도입, 18일 본격적인 운영을 알렸다.

새로 도입한 ‘아티스 큐 실링’은 독일 지멘스(SIEMENS)사의 최첨단 기술이 집약된 혈관조영촬영장비로써 광주․전남 지역에서는 최초로 도입됐다.

고유 기술이 탑재된 ‘Flat emitter’를 통해 저선량으로도 고해상도 이미지를 구현할 수 있어 정확한 진단이 가능하며, 영상 구현 시간 단축으로 방사선 피폭량이 줄어 안전하고 신속하게 시술을 진행할 수 있다.

특히 CT검사 장비와 같은 Soft Tissue Image를 구현할 수 있는 ‘DynaCT’ 기능은 기존에 보이지 않던 미세한 병변까지 구분할 수 있어 중재적 시술 후 결과 확인을 위한 CT검사를 대체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또한, 실질 혈류량을 측정할 수 있는 지멘스사의 독자적인 PBV 기능을 통해 간 종양의 진단과 시술 정확도를 향상할 수 있으며, 간세포암 환자의 치료에 시행하는 간동맥화학색전술과 등과 같은 시술도 ‘Embolization Guidance’ 기능을 통해 보다 정확하고 빠른 시술이 가능하다.

정종훈 병원장은 “이번 최첨단 혈관조영촬영장비 도입으로 질적으로 향상된 검사와 시술을 통한 최상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차원준 기자  chamedi7@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원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