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로그인 |  회원가입
2015.05.27(수)
속보 | 뉴스레터 신청 |  구독신청
대전협, H병원 PA 불법 의료 행위 고발
상계백병원 사례와 달리 명백한 증거 확보로 처벌 가능성 높여
손인규 기자 ikson@bosa.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입력 : 2012-04-25 16:03

대한전공의협의회가 PA를 고용해 불법 의료 행위를 펼친 H병원을 검찰에 고발했다.


 대전협 김일호 회장은 24일 H병원 병원장 외 진료보조인력 3인을 의료법위반(무면허의료행위), 보건 범죄단속에 관한 특별 조치법 위반(부정의료업자), 사기 등의 혐의로 제주지방검찰청에 고발하고 사안에 대한 진정민원을 보건복지부와 관할 도청 보건위생과에 접수시켰다고 25일 밝혔다.


 대전협은 앞서 지난 2월 상계 백병원의 진료 보조 인력(PA)의 불법 진료 행위를 서울 북부 지방검찰청에 고발한 바 있다.

 

 대전협은 이 사건을 계기로 대회원 서신문 발송을 통해 진료 보조 인력의 불법 의료 행위 제보를 해서 잘못된 의료계 관행을 바로잡자는 움직임을 보였다.


 이에 일부 회원들이 불법적으로 이뤄지는 PA의 의료 행위에 대해 제보해왔고 이 중 지방의 한 병원에서 3명의 PA가 교대로 당직을 서고 있으며 의사와 같은 외관을 갖춘 채 환자상처봉합, 스플린트 시술, 환자 진단 및 설명· 처방 등의 의료행위를 하고 있다는 정보를 입수했다.

 

 김일호 회장은 지난 3월 직접 이 병원을 방문해 창상치료를 받았고 창상 치료를 해준 사람은 의사가 아닌 PA로 직접 진료하고 상처까지 봉합해 준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대전협은 “지난 상계 백병원 고발 사건과 달리 병원 방문시 대전협 직원이  위와 같은 내용을 카메라로 촬영해 불법 의료 행위 증거를 확보했다”며 “상임이사회를 통해 이사진들의 동의를 얻어 고발을 단행하게 됐다”고 말했다.

서울대병원 의약품입찰 예가 '너무..
'제약산업 육성, 들어간 돈 많은데..
“스트레스 예방·극복의 길 열렸..
'저 곳도 혹시' 부도 위기감 고조..
최경규 대한치매학회장
군산 전북대병원, 부지변경 불가피..
'마이크로RNA' 대장암 증식억제 효과..
사람과사람
[동정]

조용준 제약조합 이사장 청와대 영빈..

[동정]

이명진 전 회장, '신해철 사건' 의료윤..

[동정]

최병호 보사연원장, ‘저출산 대책 토..

[동정]

박성태 의협고문 헌정회 고문 추대

[동정]

양병선 교수, 제20회 한독학술상 수상자..

전체 | 인사 | 동정 | 화촉 | 부고 | 이전 | 개업

· 동국대 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 이·..

· 온종합병원, 대한노인회 부산시연합회와..

· 한양대류마티스병원, 개원 17주년 기념행..

· 보라매병원 힐링사진전 개최

· 메디체크 건강환경 가꾸기 실시

· 분당서울대-마크로젠 '헬스케어 혁신'..

· 서울시니어스타워와 업무협약 체결

“자정노력 통한 요양병원 질 향상 최선”
최경규 대한치매학회장
지뢰 위치 찾는 것이 전..
월요칼럼
▲ 이명진 명이비인후과원장 의사평론가 2014년 10..
침몰하는 대한민국
의료현장에서
▲ 문영선 벌교 삼호병원 공중보건의사 4월 16일 점심, 나..
‘K-팜 오픈하우스’ 초대장..
특별기고
▲ 이재국 한국제약협회 커뮤니케이션실장 2.5%. 충격..
우강 에세이<5> 8·15 해방..
평론가수필
해방직후 우리사회는 무법천지에 가까웠다. 좌우 대립과 충돌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출판물소개  |   개인정보취급방침  |   찾아오는길
Copyright(c) 2001 (주)의학신문사.
서울시 광진구 동일로 357   Tel. 02)467-5671   FAX. 02)467-2422    webmaster@bosa.co.kr
의학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 복사 · 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