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로그인 |  회원가입
2015.05.28(목)
속보 | 뉴스레터 신청 |  구독신청
정책·행정
우즈벡, 한국 의료인 면허 인정..
메르스 대응, 가용한 모든 자원..
외국인 환자 26만명 시대 열다..
의원·병원
‘임상빅데이터 활용 신약 개발..
민주의사회, 원격의료 시범사업 ..
의사 12만명 육박-대도시 편중 지..
제약·유통
서울대병원 의약품 입찰 강자는..
사립병원 입찰에 유통업계 울상
심평원-유통協 일련번호 공감대 ..
약사·약학
북한의 약사·약료체계 현황 조..
약사회, '세월호 파문' 김순례 직..
성실신고 관련 약국 세무개선사..
학회·학술
천연식물 추출물 암 억제효과 ..
'암 진단에서 호스피스까지' 통합..
'학회서 임상연구 연구비 지원한..
의료기기·IT
광주식약청, 의료기기 피해 예방..
제모기 사용 후 외출시 자외선..
로봇수술 도입 10주년 환자-의료진..
HOME > 이명진 원장의 의료와 윤리
제 목 작성일

'의료와 윤리' 연재를 마치며…

2013-04-08

전문가 자율정화

2013-04-01

이해상충이란

2013-03-25

의사가 지켜야할 사회계약

2013-03-18

죄를 범하는 의사

2013-03-11

전문직업성 강화를 위한 협의체 탄생해야

2013-03-04

의사들 왕따에는 이유가 있었다

2013-02-25

의사윤리 선언과 강령 그리고 윤리지침

2013-02-18

의사의 신뢰 어떻게 높여갈 수 있을까?

2013-02-11

새 정부에서는 정의롭지 못한 묵은 때를 벗겨내야

2013-02-04

4대 중증질환 적용 정의롭게 이루어져야

2013-01-28

전문가적 권위 회복

2013-01-21

의대교수도 윤리교육 필요하다

2013-01-14

동료평가를 존중해야 윤리적인 의사다

2013-01-07

국민의 신뢰는 거저 주어지지 않는다

2012-12-24

우리는 어떤 후보를 선택해야 할까?

2012-12-17

의료개혁을 성공하려면…

2012-12-10

정의로운 의료가 이루어지도록…

2012-12-03

죽음의 경사 길로 밀지 말라

2012-11-26

'자정선언' 실천 로드맵이 필요하다

2012-11-19

이전페이지 << 1 2 3 4 5 >> 다음페이지
군산 전북대병원, 부지변경 불가피..
'잘 나가는 기업엔 오너의 특별함..
이대마곡병원, 공항철도 개통 '호재..
2600억원 서울아산병원 입찰 실시 '..
병원 허위청구 폭로 직원, 공갈..
'바이오의약품 시장, 제대로 안착하..
분당제생병원 성산약품·LTM 신규 입..
사람과사람
[동정]

최현일 전남의대 교수, 제13회 서봉의학..

[동정]

최재욱 소장, 전공의 수련실태 정책포..

[동정]

서울의과학연구소 신사옥 확장 이전 ..

[동정]

조용준 제약조합 이사장 청와대 영빈..

[동정]

이명진 전 회장, '신해철 사건' 의료윤..

전체 | 인사 | 동정 | 화촉 | 부고 | 이전 | 개업

· 서울시병원회-베스트티엔씨 IC결제시스템..

· 전북대 의전원, 네팔 돕기 성금 기탁..

· 노바티스, 2015년 AMAC 골드 심포지엄 성료..

· 삼성-메이요 국제심포지엄 개최

· 제44회 국제간호사의 날 기념축제 개최..

· BMS, 사내 노동조합과 단체교섭·임금협상..

· 제 13회 화이자의학상 수상 후보자 공..

“자정노력 통한 요양병원 질 향상 최선”
최경규 대한치매학회장
지뢰 위치 찾는 것이 전..
월요칼럼
▲ 이명진 명이비인후과원장 의사평론가 2014년 10..
침몰하는 대한민국
의료현장에서
▲ 문영선 벌교 삼호병원 공중보건의사 4월 16일 점심, 나..
‘K-팜 오픈하우스’ 초대장..
특별기고
▲ 이재국 한국제약협회 커뮤니케이션실장 2.5%. 충격..
우강 에세이<5> 8·15 해방..
평론가수필
해방직후 우리사회는 무법천지에 가까웠다. 좌우 대립과 충돌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출판물소개  |   개인정보취급방침  |   찾아오는길
Copyright(c) 2001 (주)의학신문사.
서울시 광진구 동일로 357   Tel. 02)467-5671   FAX. 02)467-2422    webmaster@bosa.co.kr
의학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 복사 · 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