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로그인 |  회원가입
2014.11.21(금)
속보 | 뉴스레터 신청 |  구독신청
사람과사람
[동정]

신임 정형외과스포츠의학회장..

[동정]

김세준 교수, 메디칼R&D포럼 학..

[동정]

김동익 교수, 대한정맥학회장..

[동정]

이민수 교수, 세계정신의학협..

[동정]

우세준 교수 '한길학술상' 수..

전체 | 인사 | 동정 | 화촉 | 부고 | 이전 | 개업
정책·행정
혁신형 제약기업 5곳 추가 선정..
복지부 중증질환보장팀, 공중분해..
의료생협 불법행위, 교육으로 해..
의원·병원
당직의사ㆍ간호사 부족 병원 무..
고신대복음병원 '제12회 QI경진대회'..
공공병원 중심 에볼라 후송체계..
제약·유통
키트루다, FDA에서 획기적 치료제..
바이토린, 스타틴 대비 심혈관질..
녹십자 미국법인 GCAM 창립 5주년..
약사·약학
'일반약 판매자가격표시제 폐지해..
동일 성분 일반약, 해외 보다 ..
삼성서울병원 전문약사 최다 배..
학회·학술
내과 위기감 확산에 대책 마련..
'고도비만수술, 필요한 환자에만 ..
“비뇨기과 전공의 정원 대폭 ..
의료기기·IT
메드믹스, 獨 시장 가능성 ‘확..
한국 의료기기, 유럽진출 발판 ..
AHC-의료기기아시아조화회의 공동워크..
HOME > 월요 칼럼
제 목 작성일

약가 보상체계 개선 시급하다

2014-11-17

죽을 죄를 지었어도…

2014-11-03

투쟁과 협상

2014-10-27

국내 의료·바이오산업 사다리 놓기

2014-10-13

의사 망신주기

2014-10-06

약사가 법인약국을 반대하는 이유

2014-09-29

의료기관의 지속경영

2014-09-22

건강검진의 남녀평등

2014-09-15

화상회의 허와 실

2014-08-18

국민의 불안과 의사의 분노

2014-08-11

임상시험 과세는 난센스

2014-08-04

전공의 휴가

2014-07-21

요양병원 안전 핵심은 제도 개선

2014-07-07

의협, 병협 그리고 의학회

2014-06-30

파이를 키우자!

2014-06-16

의협도 변할 때가 됐다!

2014-06-09

국민 안전 직결분야 규제 강화해야

2014-06-02

의예과 1학년의 보고서

2014-05-05

본립도생

2014-04-21

뜻밖의 성과

2014-04-14

이전페이지 << 1 2 3 4 5 6 7 8 9 10 >> 다음페이지
사람과사람
[동정]

신임 정형외과스포츠의학회장 취임

[동정]

김세준 교수, 메디칼R&D포럼 학술상 수상..

[동정]

김동익 교수, 대한정맥학회장 선출

[동정]

이민수 교수, 세계정신의학협회 동아시..

[동정]

우세준 교수 '한길학술상' 수상

전체 | 인사 | 동정 | 화촉 | 부고 | 이전 | 개업
제약계에서 거스를 수 없는 대세..
한양대병원도 의약품 창고 운영..
[기자수첩]시험대에 선 제약 윤리경..
건보누수, 연간 4천억원 이상?
삼성서울병원 전문약사 최다 배출..
국립교통재활병원, 실제로 가보니..
걸스데이 혜리 첫 향수 화보는?
약가 보상체계 개선 시급하다
월요칼럼
▲ 주광수 한국바이오의약품협회 대표 전세계적으로 의약품산업..
침몰하는 대한민국
의료현장에서
▲ 문영선 벌교 삼호병원 공중보건의사 4월 16일 점심, 나..
치열해지는 특허소송전
특별기고
▲ 이홍기 (주)비투팜 대표이사, 약학박사, MBA 이제는 4..
존댓말의 힘
평론가수필
독이 들어 있는 인간의 말은 사람과 사회공동체를 파괴하지만 상대를 ..
'의료와 윤리' 연재를 마치며…
이명진 원장의 의료와 윤리
이명진 - 명이비인후과 원장 - 의사평론가 2000년도 ..
발보다 높이 있는 볼
원 포인트 레슨
원 포인트 레슨<536> 이 경우에는 경사면을 이용하는 것이다..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출판물소개  |   개인정보취급방침  |   찾아오는길
Copyright(c) 2001 (주)의학신문사.
서울시 광진구 중곡동 동일로 357   Tel. 02)467-5671   FAX. 02)467-2422    webmaster@bosa.co.kr
의학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 복사 · 배포 등을 금합니다.